본문으로 바로가기
67341572 0232021040867341572 02 0213001 6.2.6-RELEASE 23 아시아경제 62357766 false true false false 1617848628000

“나보다 더 어려운 이웃 도와 위기를 함께 극복하고 싶다”

글자크기

김해 익명의 소상공인, 정부 재난지원금 2차례 전액 기부

아시아경제

경남 김해시 한 소상공인이 정부 재난지원금으로 쌀 10kg 70포와 라면 35박스를 익명으로 기부했다.[이미지출처=김해시]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아시아경제 영남취재본부 이상현 기자] 경남 김해시 한 소상공인이 2차례의 정부 재난지원금을 익명으로 기부했다.


8일 주촌면행정복지센터에 따르면 익명의 천사는 정부 4차 재난지원금 300만원 전액으로 쌀 10㎏ 70포와 라면 35박스를 구매해 배달업체를 통해 8일 행정복지센터로 보냈다.


행정복지센터는 기부 물품을 주촌면 내 홀몸노인 등 취약계층 가정에 비대면으로 전달할 계획이다.


그는 앞서 지난 1월 3차 재난지원금 200만원 전액으로 쌀 10㎏ 63포를 사 센터에 기부하면서 “모두가 힘든 시기를 보내고 있지만 나보다 더 어려운 이웃을 도와 이 위기를 함께 극복하고 싶었다. 앞으로 여건이 된다면 지속적이고 정기적인 후원을 하고 싶다”고 밝혔고 그 뜻을 계속 이어가고 있다.


정운호 주촌면장은 “자신도 소상공인이어서 어려움이 클 텐데 이렇게 두 번이나 나눔을 실천해주셔서 너무 감사하다”며 “이분의 따뜻한 마음이 김해 전역으로 퍼져나가 코로나 위기가 조기에 극복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영남취재본부 이상현 기자 lsh2055@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