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7290793 0532021040667290793 02 0213001 6.2.6-RELEASE 53 노컷뉴스 62357766 false true false false 1617692214000

전남지역 농민들에게 제4차 재난지원금 지급 '시작'

글자크기

소규모 농가 7만 6천여 농가에 한시경영지원바우처 30만원씩

매출액감소 농가에 코로나 극복 영농지원 바우처 100만원씩

광주CBS 김삼헌기자

노컷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전라남도가 정부의 제4차 재난지원금에 포함된 농업 분야 지원금 지급을 시작했다.

지원금은 소규모 농가에 30만 원씩 지급하는 '한시 경영지원 바우처'와 코로나19 피해 집중 5대 분야에 농가당 100만 원씩 지급하는 '코로나 극복 영농지원 바우처' 등 2가지다.

'한시 경영지원 바우처'는 경작 면적 0.5ha 이하 등 소규모 농가 요건을 갖춘 농가가 대상이다. 다만 지난해 소규모 농가 직접지불금(소농직불금)을 수령한 사람 중 공고일(4월 1일) 기준 농업경영체 등록정보에 등록돼 있어야 한다. 전남지역 7만 6천950농가가 해당된다.

대상 농가는 30일까지 농지 소재지의 지역 농·축협은행을 직접 방문하거나 농협카드 누리집에서 온라인으로 신청하면 된다. 30만 원 상당의 바우처는 농협 신용카드 또는 체크카드에 포인트 충전 방식으로 지급된다.

'코로나 극복 영농지원 바우처' 지원 대상자는 지난해 매출이 전년보다 감소한 화훼·겨울수박·학교급식 납품 친환경농산물 생산 농가, 말 사육 농가 및 농촌체험휴양마을 등이다. 도내 화훼 1천216농가, 학교급식 납품 친환경농산물 생산 5천838농가, 말 사육 4농가, 농촌체험휴양마을 169농가 등 총 7천227농가에 지원된다.

신청 기간은 온라인은 12일, 방문신청은 14일부터 시작하며, 30일까지 신청해야 한다.

출하실적증명서, 통장입금내역서 등 매출을 확인할 수 있는 증빙서류를 준비해 코로나 극복 영농지원 바우처 누리집 또는 농지 소재지 읍면동 주민센터에 신청하면 된다.

지급 대상자로 확정되면 선불카드로 농가당 100만 원을 지급한다. 선불카드는 오는 9월 31일까지 사용할 수 있다.

저작권자 © CBS 노컷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