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4602256 0292020120364602256 06 0602001 6.2.2-RELEASE 29 OSEN 0 false true false false 1607001540000 popular

'언니한텐' 성인배우 이수 "전 남친, 제 직업 알고 역겹다고"

글자크기
OSEN

[OSEN=전미용 기자] 성인배우 이수가 고민을 토로했다.

지난 3일 방송된 SBS Plus 예능 '언니한테 말해도 돼' 에서는 성인배우 이수가 고민을 토로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사연은 '성인배우도 결혼할 수 있나요?'. 사연자는 자신의 일에 만족하고 살지만 제 직업을 안 남자친구가 돌변한 적이 있다고 밝혔다. 이어 그 남자와 헤어지고 다른 남자친구를 만나서 결혼 생각을 하고 있는데 예전에 겪은 일 때문에 고민이 된다고 이야기했다.

이후 사연을 보낸 4년 차 성인배우 이수가 등장했다. 이수는 "자신에게 편견을 가질까 봐. 전 남친에게 프리랜서 배우라고 했는데 지인분이 제 포스터를 본 거다. 이후 천박하다. 역겹다며 막말을 했다"고 이야기했다. 김원희와 이지혜, 이영자는 이수의 말을 듣고 놀라워했다.

이지혜는 이수에게 성인배우를 선택한 이유를 물었고 이수는 "사실 처음부터 성인배우를 하려고 한 건 아니었다. 저예산 상업영화를 찍었는데 그때 노출 신이 있었고 그걸 하다보니 자연스럽게 이쪽 일을 하게 됐다"고 고백했다.

이어 "처음에 부끄럽고 음지의 직업이다 보니 주눅이 들었다. 하지만 하다보니 프로의식이 생겼다"고 이야기했다. 김원희는 "지금 남자친구랑은 잘 지내냐"며 궁금해했다.

그러자 이수는 "지금 만나는 남자친구에게는 미리 밝혔고 제 직업을 이해해줬다. 하지만 결혼생각을 하게 되니까 주변 사람들 신경이 쓰인다"고 고민을 토로했고 김원희는 "주변 배우들은 결혼하셨냐"고 물었다.

이에 이수는 "결혼은 했는데 돌아온 분들이 많다. 일을 이해하지 못하더라"고 대답하며 결혼에 대한 걱정을 드러냈다. /jmiyong@osen.co.kr

[사진] 방송화면 캡처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