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4483534 1022020113064483534 05 0506003 6.2.3-RELEASE 102 인터풋볼 0 false true false false 1606674526000

[EPL 리뷰] '손흥민 91분' 토트넘, 첼시 원정 0-0 무...1위는 탈환

글자크기
인터풋볼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인터풋볼] 윤효용 기자 =토트넘이 수비적인 운영으로 첼시와 득점없이 비겼다.

토트넘은 오는 30일 1시 30분(한국시간) 영국 런던 스탬포드 브릿지에서 열린 2020-21시즌 잉글리시 프리미어리그(EPL) 10라운드에서 첼시와 0-0 무승부를 거뒀다. 이로써 승점 1점만 추가하며 다시 리그 1위를 탈환했다.

경기를 앞두고 양 팀이 선발 명단을 공개했다. 첼시는 베르너, 아브라함, 지예흐, 마운트, 코바시치, 캉테, 벤 칠웰, 주마, 티아고 실바, 멘디를 선발로 내세웠다. 토트넘은 손흥민, 케인, 베르바인, 호이비에르, 시소코, 은돔벨레, 레길론, 다이어, 산체스, 오리에, 요리스로 맞섰다.

전반 초반부터 양 팀이 찬스를 한 번씩 만들었다. 전반 7분 케인의 패스를 받은 베르바인이 주마를 앞에 두고 위협적인 슈팅을 시도했지만 살짝 떴다. 전반 11분에는 베르너가 득점에 성공했지만 오프사이드로 선언됐다. 이어 전반 14분 오리에가 시도한 슈팅은 멘디 골키퍼에 막혔다.

중반 이후에는 첼시가 힘을 냈다. 지예흐의 킥이 투입됐고 아브라함이 돌려차기를 시도했지만 잘못 맞았다. 이어 후반 42분 역습 찬스에서 지예흐가 베르너를 보고 크로스를 투입했지만 킥이 살짝 길었다. 전반 추가 시간은 1분이 주어졌고 일단 득점 없이 양 팀은 전반전을 마쳤다.

후반전에도 양 팀은 서로의 수비를 뚫어내는데 어려움을 겪었다. 후반 중반까지 이렇다 할 찬스를 만들지 못하며 중원 싸움을 계속했다. 손흥민도 수비시 깊게 내려와 동료들을 도왔다.

후반 18분 첼시가 득점에 가까운 찬스를 만들었다. 베르너가 올린 크로스가 예리하게 들어갔고 아브라함이 발을 뻗었지만 닿지 않으며 아쉽게 기회는 무산됐다. 후반 21분 칠웰의 패스를 받은 지예흐가 왼발 슈팅을 시도했지만 높이 떴다. 후반 30분에는 베르너 대신 지루를 넣으며 변화를 줬다.

첼시는 마운트가 개인 능력으로 득점 기회를 잡았다. 후반 35분 마운트는 수비의 견제를 이긴 뒤 강력한 오른발 슈팅을 시도했다. 궤적도 좋고 세기도 강했지만 요리스가 가까스로 쳐내며 코너킥으로 이어졌다.

손흥민은 후반 추가 시간 1분 모우라와 교체되며 경기를 마쳤다. 토트넘은 막판 조 로든의 실수가 나오며 지루에 실점 위기를 맞았지만 요리스가 잘 막아내며 무실점을 지켰다. 양 팀은 결국 득점 없이 경기를 마쳤다.

[경기 결과]

첼시(0):

토트넘(0)

Copyright ⓒ 인터풋볼.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