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슈 추미애 아들 군복무 진실공방

“추미애 아들 의혹 재수사하라”…국민의힘, 항고장 제출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지난달 27일 항고

서울고검 검토 후 재수사 여부 결정

헤럴드경제

추미애 법무부 장관이 지난 5일 국회에서 열린 법제사법위원회 전체회의에서 답변하고 있다. [연합]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헤럴드경제=김은희 기자] 추미애 법무부 장관 아들 서모 씨의 군 복무 시절 특혜휴가 의혹을 재수사해 달라는 항고장이 검찰에 제출됐다.

6일 법조계에 따르면 국민의힘은 지난달 27일 서울동부지검의 ‘서씨 의혹 불기소 결정’에 대해 항고했다. 항고장을 접수한 서울고검은 조만간 서울동부지검으로부터 사건 기록을 넘겨받아 검토한 뒤 재수사 착수 여부를 결정할 예정이다.

앞서 동부지검은 지난 9월 28일 서씨의 특혜휴가 의혹과 관련해 추 장관과 서씨, 전직 보좌관 A씨, 부대 지역대장 B씨 등에게 무혐의로 불기소 처분을 내린 바 있다.

서울고검이 과거 추 장관 등에 대한 수사에 허점이 있었다고 판단할 경우 서울동부지검에 재기수사 명령을 내리거나 서울고검이 직접 수사할 수 있다.

반면 동부지검의 불기소 처분이 타당하다고 판단되면 항고를 기각하게 된다.

ehkim@heraldcorp.com

- Copyrights ⓒ 헤럴드경제 & heraldbiz.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