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3812886 0022020103163812886 05 0501001 6.2.0-RELEASE 2 중앙일보 0 false true false false 1604100310000 1604100359000

호날두, 코로나 19일 만에 완치판정…자가격리 끝

글자크기
중앙일보

크리스티아누 호날두. 로이터=연합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유벤투스 크리스티아누 호날두(35)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완치 판정을 받았다.

31일(이하 한국시간) 이탈리아 프로축구 세리에A의 유벤투스는 구단 홈페이지에 “호날두가 코로나19 진단검사에서 음성판정을 받았다”며 “감염 19일 만에 회복했으며 더는 자가격리를 하지 않아도 된다”고 밝혔다.

이달 유럽축구연맹(UEFA) 네이션스리그 출전을 위해 포르투갈 대표팀에 소집됐던 호날두는 지난 12일 코로나19 양성 판정을 받아 격리에 들어갔다.

13일 재검사에서도 양성 반응이 나오자 이탈리아 토리노로 돌아와 자가격리를 이어갔다.

무증상 감염자인 호날두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건강한 모습을 공개하기도 했지만 이탈리아로 돌아온 뒤 받은 두 차례 추가 검사에서도 모두 양성 반응이 나와 소속팀으로 복귀하지 못했다.

호날두는 19일 만에 완치 판정을 받으면서 다음 달 1일에 열리는 스페치아와2020-2021시즌 세리에A 6라운드, 다음 달 5일로 예정된 페렌츠바로시(헝가리)와 UEFA 챔피언스리그 조별리그 G조 3차전에 나설 수 있게 됐다.

이지영 기자 lee.jiyoung2@joongang.co.kr

중앙일보 '홈페이지' / '페이스북' 친구추가

이슈를 쉽게 정리해주는 '썰리'

ⓒ중앙일보(https://joongang.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