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3719566 0512020102763719566 05 0507003 6.2.0-RELEASE 51 뉴스1 0 false true true false 1603788627000 1603788632000

대타 아쉬움 씻어낼까…美언론, 최지만 6차전 선발 4번 1루수 예상

글자크기

상대선발 토니 곤솔린

뉴스1

탬파베이 레이스 최지만. © AFP=뉴스1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서울=뉴스1) 황석조 기자 = 이번에는 대타 굴욕을 씻을 수 있을까. 한국인 타자로는 최초로 월드시리즈 무대를 밟고 있는 최지만(29·탬파베이)이 6차전 선발 명단에 포함될 것으로 예상되고 있다.

엠엘비닷컴(MLB.com)은 오는 28일(한국시간) 미국 텍사스주 알링턴의 글로브라이프필드에서 열리는 2020 메이저리그 월드시리즈 6차전을 전망했다.

그러면서 그중 최지만을 탬파베이 선발 4번 1루수로 예상했다. 최지만을 대신해 5차전 선발 1루수로 출전했던 얀디 디아즈는 선발 1번 지명타자 후보로 이름을 올렸다.

상대가 우완투수 토니 곤솔린을 선발로 내세움에 따라 최지만이 선발 라인업에 오를 것으로 예상한 것.

최지만은 올 시즌 철저한 플래툰 시스템을 적용받으며 상대 투수가 좌완일 때 벤치를 지키는 일이 잦았다. 이번 월드시리즈에서도 1차전, 4차전, 5차전 상대 선발투수로 좌완이 나서자 모두 선발에서 빠졌다. 1차전과 5차전은 좌완 클레이튼 커쇼, 4차전도 좌완 훌리오 우리아스가 선발로 나섰다.

1차전과 5차전 당시에는 상대 투수가 우완으로 교체되자 대타로 준비했지만 다시 투수가 좌완으로 바뀌며 타석에도 서지 못한 채 교체되는 굴욕도 맛봤다.

반면 2,3차전은 선발로 출격했다. 2차전 우완 곤솔린, 3차전에는 우완 워커 뷸러가 선발로 나섰기 때문.

자연스럽게 이번 6차전에도 최지만의 선발이 예상되는 상황이다.
hhssjj@news1.kr

[© 뉴스1코리아(news1.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