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3136626 1192020093063136626 05 0501001 6.1.20-RELEASE 119 연합뉴스TV 58526201 true true false false 1601448420000 1601448426000

토론토, 탬파베이에 패…무거워진 류현진 어깨

글자크기
토론토, 탬파베이에 패…무거워진 류현진 어깨

[앵커]

미국프로야구 토론토 블루제이스가 4년 만의 가을야구 첫 경기에서 탬파베이에 승리를 내줬습니다.

한 번만 더 패하면 가을야구에서 탈락하는 토론토는 벼랑 끝 상황에서 에이스 류현진을 내세워 2차전 승리를 노립니다.

조성흠 기자입니다.

[기자]

변칙적인 마운드 운용을 내세웠던 토론토의 계획은 계투부터 흔들렸습니다.

선발 맷 슈메이커가 3이닝 무실점을 기록했지만, 2번째 투수 로비 레이는 4회 올라와 폭투로 란디 아로사레나의 득점을 허용했습니다.

3번째 투수 AJ 콜은 7회 마누엘 마고에게 투런 홈런까지 내줬습니다.

반면 타선은 5와 3분의 2이닝 무실점으로 호투한 탬파베이 선발 블레이크 스넬에게 꽁꽁 묶였습니다.

스넬이 마운드를 내려간 뒤에도 8회 비셋의 희생플라이로 한 점을 만회하는 데 그쳤습니다.

토론토는 탬파베이에 1대3으로 져 4년 만의 가을 야구 첫 경기에서 패배를 맛봤습니다.

<캐번 비지오 / 토론토 블루제이스> "포스트시즌은 큰 무대고, 우리 팀 많은 선수들이 지금껏 경험하지 못했습니다. 오늘 경기로 배웠고, 긍정적으로 나아갈 겁니다."

한 경기만 지면 가을야구에서 조기 탈락하는 벼랑 끝 상황에서 류현진이 2차전에 선발 등판합니다.

젊은 피로 채워진 토론토가 경험 부족의 한계를 느끼면서, 에이스 류현진의 어깨가 무거워졌습니다.

류현진과 함께 다른 코리안 빅리거들도 포스트 시즌에서 활약을 예고했습니다.

부상 복귀 후 토론토와의 1차전서 대타로 나선 탬파베이 최지만이 2차전에서 뛴다면 류현진과 동산고 선후배 맞대결도 펼쳐집니다.

감독의 인정을 받은 세인트루이스의 김광현은 샌디에이고를 상대로 생애 첫 메이저리그 와일드카드 1차전 선발로 나섭니다.

연합뉴스TV 조성흠입니다. (makehmm@yna.co.kr)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TV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