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3135512 0772020093063135512 06 0602001 6.1.20-RELEASE 77 텐아시아 0 false true false false 1601442474000 1601442486000 related

이동욱X조보아X김범 '구미호뎐', 30초 예고로 시청자 마음 '강탈'

글자크기
[텐아시아=노규민 기자]
텐아시아

'구미호뎐'./ 사진제공=tvN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tvN 새 수목드라마 '구미호뎐'의 이동욱, 조보아, 김범이 지금껏 본 적 없는 파급력 갑(甲) 드라마의 탄생을 알렸다.

오는 7일 방송되는 '구미호뎐'(연출 강신효/ 극본 한우리/ 제작 스튜디오드래곤, 하우픽쳐스)은 도시에 정착한 구미호와 그를 쫓는 프로듀서의 이야기를 담은 판타지 액션 로맨스 드라마다. 이동욱은 한때 백두대간의 산신이자 현재는 도심에 정착하여 현세를 어지럽히는 요괴들을 처단하는 구미호 이연 역, 조보아는 괴담 전문 프로그램 PD 남지아 역, 김범은 이연(이동욱)의 배다른 동생이자 가장 위험한 구미호 이랑 역을 맡았다.

이와 관련 지난 28일 '구미호뎐'이 새로운 캐릭터와 초차원적인 액션, 치명적 케미가 돋보인 30초 분량의 1화 예고를 선보였다. 빨간 우산을 집어드는 손과 기묘하게 빛나는 눈동자, 빗속을 걸어가는 발걸음과 함께 "금기를 어기고 산신 자리에서 쫓겨난 구미호 주제에"라는 목소리가 퍼지며 한밤중 교통사고 장면으로 영상이 시작됐다.

럭셔리한 펜트하우스에서 이연(이동욱)은 향수를 뿌리며 단장을 한 데 이어, 샤워가운 차림으로 민트초코 아이스크림을 먹으면서 모던한 민초파 구미호의 면모를 드러냈다. 그리고 "얘 말하는 것 봐라. 야, 너만 아니었으면 나 지금 아이스크림 먹으면서 미드보고 있었어"라고 도발한 이연이 아이스크림들이 가득한 냉장고를 마구 뒤지는 장면으로 흥미를 드높였다.

또한 냉기 가득한 미소를 띤 이랑(김범)의 모습과 동시에 지나가는 이연에게 시선을 빼앗긴 남지아(조보아)가 "목격자 진술이랑 사건 현장이 묘하게 다른 얘기를 하고 있어"라는 의미심장한 말을 꺼냈던 터. 위협적으로 달려드는 이랑과 이를 저지하기 위한 이연의 다이내믹한 액션 이후, 버스에 탄 이연과 도로를 질주하는 버스가 보였다. 그 뒤 "여우 고개요. 거기서 봤어요. 그 남자"라며 어리숙하게 변신한 이랑이 남지아와 대면했다.

특히 이랑은 화려한 옷으로 둔갑한 변신의 귀재다운 모습과 긴장감 유발자의 카리스마를 동시에 선보였다. "요새도 기다리나? 그 죽은 여자친구"라는 이랑의 질문 직후 초차원적인 액션을 벌이는 이연과 이랑, 그리고 추락하고 있는 남지아를 향해 몸을 날린 이연과 남지아의 투샷이 아찔하게 그려졌다. 더욱이 이연이 남지아의 기사를 보면서 "너무 닮았어. 그 얼굴, 목소리"라며 복잡한 심경을 토로한 가운데, 손에서 피를 떨어뜨리며 빗속을 걷는 모습으로 의문을 드리웠다. 더불어 비오는 사고현장에서 남지아가 위협에서 자신을 지켜준 이연을 바라보며 "21년 전 여우고개, 우리가 마주친 그날. 무슨 일이 있었던 거야?"라는 말을 꺼내 궁금증을 높였다.

제작진은 "1화 예고는 이연과 남지아, 이랑의 매력을 강렬하게 인식시키고자 제작됐다"라는 말과 함께 "역대급 마력을 담은 1화 예고가 첫 방송을 기다리는 시청자들에게 강력한 설렘을 선사하길 바란다"고 전했다.

'구미호뎐'은 오는 7일 오후 10시 30분에 첫 방송된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

아이와 어른이 함께 듣는 동화 [스타책방]
스타 비하인드 포토&영상최신 이슈 한번에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