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슈 한소희 어머니 채무 논란

한소희 넷플릭스行…박희순·안보현 등 `언더커버` 출연[공식]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스타투데이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한현정 기자]

한소희의 차기작이 넷플릭스 작품으로 확정됐다. 박희순, 안보현 등과 함께 넷플릭스의 오리지널 시리즈 '언더커버'(가제)에 캐스팅 된 것.

22일 넷플릭스에 따르면 본격 액션 누아르 '언더커버'(가제)에 한소희, 박희순, 안보현, 김상호, 이학주, 장률 등이 캐스팅을 확정했다. '언더커버'(가제)는 아버지의 죽음에 얽힌 비밀을 밝히기 위해 조직의 언더커버가 되어 경찰로 잠입한 지우의 숨 막히는 복수극과 그 과정에서 드러나는 냉혹한 진실을 그린 넷플릭스 오리지널 시리즈다.

JTBC 드라마 '부부의 세계'에서 치명적인 매력을 지닌 여다경으로 완벽하게 변신하여 역대 비지상파 드라마 최고 시청률 기록을 경신했던 한소희가 조직의 언더커버 윤지우로 180도 색다른 연기 변신을 선보인다. 한소희는 아버지의 갑작스런 죽음을 밝혀내기 위해 조직원에서 경찰로 위장 잠입한 뒤, 복수의 칼날을 품고 숨겨진 비밀을 파헤치게 되는 지우 캐릭터를 입체적으로 그려낼 예정이다.

'마녀' '1987' 등 출연작마다 탄탄하고 밀도 있는 연기를 보여주며 명품 배우의 자리를 굳건히 지키고 있는 배우 박희순은 국내 최대 마약 조직 동천파의 보스 최무진으로 분한다. 최무진은 갖은 수단과 방법을 동원하여 복수심에 갇힌 윤지우를 언더커버로 만들어 주지만 좀처럼 속내를 드러내지 않는 캐릭터로, 서늘한 카리스마를 지닌 인물이다.

'이태원 클라쓰'에서 미워할 수 없는 악역으로 강렬한 인상을 남겼던 안보현은 마약수사대 전필도 형사를 연기한다. 능력 있고 강단 있는 원칙주의자 전필도가, 비밀을 감춘 파트너 윤지우와 어떤 호흡을 선보일지 기대를 모은다.

장르 불문 굵직한 연기로 매 작품마다 기대감을 만드는 것은 물론, 넷플릭스 오리지널 시리즈 '킹덤'까지 폭넓게 활약을 펼쳐온 김상호는 마약수사대의 차기호 팀장을 맡았다. 은퇴를 앞두고 마약 조직 동천파 소탕에 집착하는 차기호는 최무진과 팽팽한 대결 구도로 긴장감을 더할 예정이다.

'야식남녀' '부부의 세계' '왓칭' 등에서 독보적인 존재감을 드러냈던 이학주는 최무진의 부하 정태주로 분한다. 최무진이 가장 신뢰하는 조직원으로 그의 지시라면 목숨까지도 내놓을 수 있는 깊은 충성심을 지닌 캐릭터다. 연극과 스크린, 브라운관을 종횡무진, 연기파 배우의 탄생을 알린 장률은 동천파 전 조직원 도강재를 연기한다. 도강재는 문제를 일으켜 조직에서 쫓겨난 인물로 훗날 동천파를 향한 복수의 칼을 들이밀며 새로운 갈등의 한 축을 맡는다.

2020년 상반기 오리지널 시리즈 '인간수업'으로 신선한 충격을 안겨줬던 김진민 감독의 차기작 '언더커버'(가제)에 각양각색의 캐릭터는 물론 신예부터 베테랑까지 신선한 조합으로 탄생될 불꽃 튀는 연기 열전에 그 귀추가 주목되고 있다.

'언더커버'(가제)는 넷플릭스에서 추후 공개될 예정이다.

kiki2022@mk.co.kr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