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단독] 개 구충제 복용하던 김철민 "항암 효과 없어 중단"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앵커>

올해 초에 말기 암으로 투병 중인 개그맨 김철민 씨가 항암제가 아닌 동물용 구충제를 복용하며 치료 효과를 기대한다고 해 많은 관심을 받았습니다. 관련 논란도 상당했지만, 김 씨는 통증이 줄어든다며 희망이 보인다고 말하기도 했는데 하지만 최근 저희 취재진과 만난 자리에서 이제는 더이상 동물용 구충제를 먹지 않고 있다고 처음으로 밝혔습니다.

그동안 무슨 일이 있었던 것인지, 정명원 기자가 얘기를 들어봤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