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최저가 믿었는데 엉뚱한 제품"…쿠팡의 이상한 약관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앵커>

온라인 오픈 마켓 쿠팡은 판매자와 소비자를 연결해주고 수수료를 받는데요. 손님을 많이 끌기 위해 제일 싼 제품을 대표로 노출시키는 방식이 논란이 되고 있습니다. 판매자들의 저작권까지 무시하는 바람에 소비자들이 엉뚱한 제품, 질 낮은 제품을 구매하는 부작용이 속출하고 있습니다.

장훈경 기자가 취재했습니다.

<기자>

쿠팡에서 이 코트를 산 소비자는 황당한 경험을 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