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박원순 고소인측 "4년 동안 성추행 지속"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박원순 고소인측 "4년 동안 성추행 지속"

[앵커]

고(故) 박원순 서울시장 고소인 측이 어제 오후 기자회견을 열었는데요.

고소인 측은 박 시장이 4년간 성추행을 가했다며 속옷 입은 사진을 보내거나, 신체 접촉도 일삼았다고 주장했습니다.

조한대 기자입니다.

[기자]

박원순 서울시장의 전 비서인 고소인 측은 4년 동안 업무상 위력에 의한 성추행을 당했다며, 일부 피해 사실을 공개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