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1316365 0022020070861316365 01 0101001 6.1.15-RELEASE 2 중앙일보 53204111 false true false false 1594200533000 1594203961000

윤석열 "독립 수사팀 꾸려 결과만 보고받겠다, 단 이성윤 빼겠다"

글자크기
중앙일보

추미애 법무부 장관과 윤석열 검찰총장 [연합뉴스·뉴시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윤석열 검찰총장이 '검언유착' 의혹 사건에 대해 서울중앙지검 수사팀을 포함한 독립적인 수사본부를 구성하고, 지휘를 김영대 서울고검장에게 맡기기로 했다.

윤 총장은 수사를 지휘하지 않고 수사 결과만 보고받는다.

대검찰청은 8일 윤 총장이 추미애 법무부 장관의 수사지휘권에 대해 이같이 결정해 법무부 장관에게 보고했다고 밝혔다. 추 장관이 수사지휘권을 발동한 지 엿새 만에 나온 결과다.

윤 총장은 추 장관의 뜻대로 지휘 일선에서 빠지겠다는 뜻을 밝혔지만, 이성윤 서울중앙지검장도 배제하는 안을 제시했다.

추 장관은 지난 2일 윤 총장에게 검언유착 의혹 수사의 적정성을 따지는 전문수사자문단 소집 중단과 서울중앙지검 수사팀에 대한 수사 독립성 보장을 지시했다. 추 장관은 8일 오전 윤 총장을 향해 “9일 오전 10시까지 답을 달라”고 최후통첩을 하기도 했다.

이해준 기자 lee.hayjune@joongang.co.kr

중앙일보 '홈페이지' / '페이스북' 친구추가

이슈를 쉽게 정리해주는 '썰리'

ⓒ중앙일보(https://joongang.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