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0599130 0242020060660599130 06 0602001 6.1.12-RELEASE 24 이데일리 0 false true true false 1591419269000 1591419276000 related

'1박 2일 시즌4' 이번엔 진짜다…또다시 찾아온 공룡 TIME

글자크기
[이데일리 스타in 김가영 기자] ‘1박 2일’ 멤버들이 또 한 번 공룡과 함께한다.

이데일리

‘1박 2일’(사진=KBS)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오는 7일 오후 6시 30분에 방송되는 KBS2 ‘1박 2일 시즌4’(이하 1박 2일)에서는 ‘당일 퇴근’ 특집을 맞아 퇴근시간을 사수하기 위해 불꽃 튀는 대결을 펼치는 멤버들의 모습이 그려진다.

이날 게임은 3 대 3 팀전으로 진행, 최종 목적지에서 돌림판을 돌려 당첨된 팀만이 그 자리에서 퇴근하게 된다. 전라북도 완주군에서 출발, 여러 경유지를 거쳐 미션을 수행해야 하는 멤버들은 당첨 확률을 높이기 위해 돌림판 칸을 많이 차지하려 고군분투한다고. 그 어느 때보다도 눈에 불을 켜고 대결하는 멤버들 앞에 또 다시 ‘공룡’의 존재가 등장한다고 해 호기심을 부른다.

경유지에 도착한 ‘1박 2일’ 멤버들은 실제 공룡 서식지라는 제작진의 설명을 듣고 정색한다. 지난 무인도 특집에서 귀여운 공룡 인형들과 대결을 펼친 적 있는 멤버들이기에 이번에도 믿을 수 없다는 태도를 보인 것. “그만 좀 하세요”라고 헛웃음 짓는 라비를 비롯해 모두가 극에 달한 불신을 드러낸다.

특히 딘딘은 이곳이 공룡 서식지임을 설명하는 공식 안내판을 보고도 “저것도 미리 세팅한 거죠?”라고 의심해 폭소를 자아낸다. 하지만 내내 시큰둥하던 여섯 남자는 공룡 알을 사수하는 게임이 시작하자마자 진심을 다해 전력질주하며 치열한 접전을 보여준다고 해 눈길을 끈다.

과연 이들이 만나게 된 공룡의 정체는 무엇인지, 공룡 알을 사수하기 위한 멤버들의 눈을 뗄 수 없는 대결은 어떤 모습일지 본방송에 대한 기대가 높아지고 있다.

당일 퇴근을 위한 처절한 대결이 펼쳐질 대한민국 대표 리얼 야생 로드 버라이어티, ‘1박 2일 시즌4’는 오는 7일 오후 6시 30분에 방송된다.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