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0482192 0562020060160482192 01 0101001 6.1.12-RELEASE 56 세계일보 52041027 false true true false 1590997853000 1590997977000 related

문 대통령 "역대 최대 3차 추경 편성…조속한 처리 부탁"

글자크기
문재인 대통령은 1일 청와대에서 주재한 제6차 비상경제회의 모두발언에서 “위기극복을 최우선으로 삼아 재정역량을 총동원할 것”이라고 말했다.

세계일보

문재인 대통령이 1일 오후 청와대에서 열린 제6차 비상경제회의에 참석해 발언하고 있다. 뉴시스


문 대통령은 “정부는 과감한 재정투입을 위해 단일 추경으로는 역대 최대 규모로 3차 추경을 편성했다”며 “국회의 조속한 심의와 처리를 간곡히 부탁드린다”고 당부했다. 문 대통령은 아울러 “3차 추경을 해도 한국의 국가채무비율 증가 폭은 다른 주요국보다 적다”고 덧붙였다.

문 대통령은 또 “K방역, K팝 등 ‘브랜드K’의 해외판로를 지원하는 등 수출회복을 위한 총력지원 체계도 마련할 것”이라며 “고용보험 사각지대 해소 및 긴급 일자리 제공 등으로 사회안전망을 확충하겠다”고 말했다. 이어 “전국민 고용보험의 기초를 놓는 등 고용안전망을 확충하며 사람에 대한 투자를 확대하겠다”고 했다.

문 대통령은 ‘한국판 뉴딜’에 대해서는 “국가의 미래를 걸고 강력히 추진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문 대통령은 “추경에 담은 한국판 뉴딜은 시작일 뿐”이라며 “신규사업을 발굴하고 투자 규모를 대폭 확대할 것이다. 7월 종합계획에는 장기적이고 포괄적인 큰 그림과 정부 임기까지 이를 이룰 구상을 담겠다”고 약속했다.

문 대통령은 “선도형 경제의 기반 구축을 위해 경제구조를 과감히 혁신해야 한다”며 “벤처·스타트업이 주역이 되는 디지털경제 생태계를 구축하고 규제혁신도 가속할 것”이라고 했다.

박현준 기자 hjunpark@segye.com

ⓒ 세상을 보는 눈, 세계일보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