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0470473 0292020060160470473 06 0602001 6.1.12-RELEASE 29 OSEN 0 false true true false 1590978540000 1590978659000 related

‘미우새’ 박선영 “친구에게 남편 외도 알렸는데 이혼 안해..오히려 나와 인연 끊겨”[종합]

글자크기
OSEN

[OSEN=강서정 기자] 배우 박선영이 ‘부부의 세계’ 속 스토리와 비슷하게 친구에게 친구 남편의 외도를 알려줬는데 오히려 자신과의 인연이 끊긴 경험을 털어놓았다.

지난달 31일 방송된 SBS ‘미운 우리 새끼’에 박선영이 스폐셜 MC로 출연했다.

박선영은 최근 종영한 JTBC 드라마 ‘부부의 세계’에서 활약하며 많은 사랑을 받았다. 이에 모벤져스도 박선영을 반갑게 맞이했다.

신동엽은 박선영에게 연기하며 어려웠던 점을 물었는데 박선영은 “배우는 아무래도 자기 경험을 증폭시켜 연기한다. 대본을 보면 남편이 매일 바람피우는데 그걸 알면서도 참던 캐릭터라 답답했다. 대본 보면 뭔가 표현해야하는데 너무 화가나더라”고 밝혔다.

OSEN

이어 “계속 스트레스를 받아 표현도 못하니까 상대배우 김영민 오빠보면 정말 때리고 싶었다. 결국 스트레스에 탈모가 생겼을 정도였다”고 털어놓아 놀라움을 자아냈다.

‘부부의 세계’가 남편의 바람을 그린 드라마인 만큼 ‘바람의 기준’에 대해 얘기를 나눴다. 박선영은 “사회생활하다가 둘이 밥먹는 건 괜찮다”고 했다. 이에 신동엽이 “야심한 시간이면 어떡하냐”고 했다.

이에 박선영은 “낮에 밝은 데서 일 때문에 밥 먹는 것 까지는 괜찮다”며 “그 이상은 좀, 낮에 낮술은 안 될 것 같다”고 덧붙였다.

특히 신동엽은 ‘부부의 세계’에서 김희애와 절친으로 나온 박선영에게 실제로 절친 남편의 외도를 목격한다면 어떻게 할지 물었다.

OSEN

박선영은 ‘부부의 세계’ 속 캐릭터와는 다르게 친구에게 친구 남편의 외도 사실을 알렸던 실제 경험을 털어놓았다. 박선영은 친구 남편의 외도를 알고 고민 끝에 친구에게 얘기했다고.

박선영은 “당연히 헤어질 줄 알았지만 힘들어하면서 안 헤어지고 아직도 그렇게 산다”라며 “오히려 그 친구와 나의 연이 끊겼다”고 했다.

모벤져스는 “결혼은 두 사람의 일이다”며 모두 “상대의 외도를 알게 되더라도 말하지 않겠다”라고 밝혔다. /kangsj@osen.co.kr

[사진] SBS ‘미운 우리 새끼’ 방송 캡처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