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0252504 0522020052160252504 04 0402003 6.1.7-RELEASE 52 뉴스핌 59903065 false true false false 1590040560000 1590040642000 日 변호사 법학자 벚꽃모임 의혹 아베 형사고발 2005212301

日방위백서 초안 "북한, 핵무기로 일본 공격 가능"

글자크기
[서울=뉴스핌] 김은빈 기자 = 일본 정부가 북한이 일본을 공격할 수 있는 핵무기 능력을 보유하고 있다고 평가했다고 21일 NHK가 보도했다.

방송에 따르면 일본 방위성은 올해 7월 각의(국무회의)에 보고할 2020년 방위백서 초안에서 북한에 대해 "탄도미사일에 핵무기를 탑재해 우리나라(일본)를 공격할 능력을 이미 보유하고 있는 것으로 보인다"고 평가했다.

이는 지난해 방위백서 보다 한 단계 발전한 표현이다. 방위성은 2019년 방위백서에서는 "핵무기의 소형화·탄두화를 모두 실현하고 있는 것으로 보인다"고 평가했었다.

방위성은 또한 올해 방위백서 초안에서 "북한이 지난해 5월 이후 발사했던 단거리 탄도미사일은 비행고도가 통상보다 낮아 (일본의) 방위망 돌파를 노리고 있다"며 "요격태세의 새로운 과제"라고 평가하기도 했다.

또한 방위성은 "코로나19(COVID-19) 확산에 따라 각국이 군대를 동원해 (감염병) 대응에 노력하면서, 훈련 중지 등 군사활동에 제약이 발생하고 있다"며 중국이 이를 틈타 영향력 확대를 노리고 있다고 지적했다.

방위성은 "중국군은 보다 원거리 작전수행능력 구축을 목표로 하고 있는 것으로 보인다"며 "일본 주변에서 활동 확대화가 계속돼 동중국해·남중국해에서 현상 변경을 시도하고 있어 각국이 감염에 대한 대응에 힘을 쏟는 가운데 반발을 불러오고 있다"고 평가했다.

뉴스핌

북한은 지난달 29일 강원도 원산에서 동해상으로 쏘아올린 발사체가 '초대형 방사포'라고 밝혔다. 김정은 국무위원장은 이번 발사 현장에 참관하지 않은 것으로 보인다. [사진=노동신문 홈페이지 캡처]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kebjun@newspim.com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