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9412672 1022020041059412672 05 0506002 6.1.8-RELEASE 102 인터풋볼 50993684 false true true false 1586485716000 1586485732000

'집에서 즐기세요' K리그 하드털이, 2008 K리그 챔피언결정전 2차전 중계

글자크기
인터풋볼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인터풋볼] 윤효용 기자=코로나19 여파로 K리그 개막이 잠정적으로 연기된 가운데, 한국프로축구연맹(총재 권오갑, 이하 '연맹')이 K리그가 그리운 팬들을 위해 'K리그 하드털이'를 준비했다.

연맹은 4월 11일(토)을 시작으로 개막전까지 매주 주말마다 과거 K리그에서 펼쳐진 명경기들을 K리그 공식 유튜브 채널(www.youtube.com/withkleague)과 트위터 채널(twitter.com/kleague)을 통해 공개할 예정이다.

라이브방송으로 진행되는 이번 '하드털이'는 단순히 경기만 보는 것이 아닌, 실시간으로 경기를 지켜보는 팬들과 함께 소통하며 즐길 수 있다. 또한, 공개된 영상들은 방송 종료 후에도 K리그 유튜브에서 언제든지 다시 볼 수 있다.

첫 번째 주인공은 2008년 수원과 서울이 맞붙은 K리그 챔피언결정전 2차전이다. 2008시즌 정규리그 1위를 차지한 수원과 2위 서울이 챔피언결정전에서 만나게 됐는데,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1차전은 1대1 무승부로 끝났다. 이운재, 송종국, 마토, 에두(이상 수원)와 이청용, 기성용, 데얀, 아디(이상 서울) 등 별들의 전쟁과 수원 차범근 감독, 서울 귀네슈 감독의 지략대결을 내일(11일) 토요일 오후 2시 K리그 공식 유튜브과 트위터 채널에서 만나 볼 수 있다.

앞으로도 연맹은 K리그의 다양한 명경기들을 'K리그 하드털이'로 선보여 K리그에 목마른 팬들의 갈증을 해소할 계획이다.

사진=게티이미지

Copyright ⓒ 인터풋볼.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