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9403881 0292020041059403881 06 0602001 6.1.8-RELEASE 29 OSEN 0 false true true false 1586472360000 1586472452000 related

"너 나 좋아해?"..'슬의생' 전미도, 김준한에 돌직구 질문

글자크기
OSEN

[OSEN=선미경 기자] ‘슬기로운 의사생활’ 전미도를 향한 애정이 쏟아졌다.

지난 9일 오후 방송된 케이블채널 tvN 목요드라마 ‘슬기로운 의사생활’(극본 이우정, 연출 신원호) 5회에서는 주변인물들에게 사랑받는 채송화(전미도 분)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방송에서 ‘99즈’ 동기들은 양석형(김대명 분)의 서프라이즈 파티를 준비했다. 이를 본 석형의 어머니(문희경 분)은 “송화, 오늘 우리집에서 자고 갈래? 석형이 방 치워놨어”라며 애정 공세를 펼쳐 시청자들의 웃음을 자아냈다. 앞서 송화를 아들의 짝으로 마음에 들어 했던 석형의 어머니가 적극적으로 나선 것.

후배 의사인 안치홍(김준한 분) 역시 송화에게 직진했다. 다른 후배들이 도재학(정문성 분)과 점심을 먹기로 한 것과 달리, 치홍은 재학과 선약을 잡지 않았다. 그는 자신에게 점심약속을 묻지 않는 송화에게 “나는 시간 있다”라며 적극적으로 나섰고, 결국 둘만의 점심시간을 쟁취했다.

이어 치홍은 밤늦게 남아있던 송화를 위해 디카페인 커피를 사들고 왔다. 이에 송화는 “너 혹시 나 좋아해?”라고 물었고, 치홍은 “맞다. 고백하려고 했는데 타이밍을 놓쳤다. 좋아한지 조금 됐다. 진짜 교수님 좋아한다”라며 고백했다.

당황한 송화는 “하지마. 왜 그러냐”라며 치홍의 마음을 밀어냈고, 치홍은 “내 마음대로 안 된다. 하라면 하고, 하지 말라면 안 되는게 아니다. 교수님 안 불편하게 알아서 잘 하겠다”라고 대답했다.

다만 방송 말미에는 송화의 몸이 좋지 않다는 사실이 밝혀져 시청자들을 충격에 빠뜨렸다. 과연 조직검사 결과가 어떻게 나올지 송화의 앞날에 대한 궁금증이 높아지고 있다.

슬기로운 의사생활’은 인생의 축소판이라 불리는 병원에서 평범한 듯 특별한 하루하루를 살아가는 사람들과 20년지기 친구들의 케미스트리를 담은 드라마다. 매주 목요일 오후 9시에 방송된다. /seon@osen.co.kr

[사진]tvN 방송화면 캡처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