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5088696 0012019091955088696 01 0108001 6.1.15-RELEASE 1 경향신문 52825821 false true false false 1568873160000 1568873295000

돼지열병으로 ‘DMZ 평화의 길’ 파주·철원 구간 잠정 중단

글자크기
경향신문

시민들이 강원도 철원군 ‘DMZ 평화의 길’을 걷고 있다. 사진공동취재단


정부가 경기도 파주와 연천 일대에서 아프리카돼지열병이 발생함에 따라 ‘비무장지대(DMZ) 평화의 길’ 파주, 철원 구간의 운영을 19일부터 잠정 중단한다고 밝혔다.

정부는 “이번 조치는 아프리카돼지열병에 대한 상황이 진정될 때까지 유지할 예정”이라며 “이는 파주와 연천에서 발생한 아프리카돼지열병에 신속하게 대처하고 추가 확산을 막기 위한 범정부적 노력의 일환”이라고 설명했다.

현재 경기도 파주와 연천을 포함해 포천, 동두천, 김포, 강원도 철원이 아프리카돼지열병 중점관리지역으로 지정돼 방역 활동이 집중적으로 이뤄지고 있다.

정부는 파주 구간은 DMZ 철거 감시초소(GP) 조경 정비를 위해 지난 16일부터 이달 말까지 운영을 중단하고 있으며, 철원 구간은 이날 이후 모든 일정을 취소하고 예약 신청 접수와 당첨자 선정을 보류키로 했다. 이미 추첨을 통해 선정된 당첨자 338명에게는 전화와 휴대전화 문자로 운영 중단 사실을 알릴 예정이다.

다만 강원도 고성 구간은 아프리카돼지열병 발생 지역으로부터 멀리 떨어져있어 일단은 정상적으로 운영되며, 향후 진행 상황에 따라 중단 여부를 판단할 계획이라고 정부는 밝혔다.

이주영 기자 young78@kyunghyang.com

최신 뉴스두고 두고 읽는 뉴스인기 무료만화

©경향신문(www.khan.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