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8233779 0182020021958233779 06 0602001 6.1.1-RELEASE 18 매일경제 0 false true true false 1582113303000 1582113365000 더게임:0시를향하여 임주환 피투성이 발견 2002200831 related

‘더 게임: 0시를 향하여’ 임주환, 피투성이로 발견…왜? [MK★TV컷]

글자크기
매경닷컴 MK스포츠 김나영 기자

‘더 게임: 0시를 향하여’가 빈틈 없는 연기력으로 인생 캐릭터의 역사를 새로 쓰고 있는 임주환의 스틸 컷을 공개했다.

19일 MBC 수목드라마 ‘더 게임: 0시를 향하여’ 측은 치명적인 상처를 입고 피투성이가 된 임주환의 모습을 공개해 그에게 닥친 새로운 위기를 예고해 이목을 집중시킨다.

옥택연와 임주환의 날 선 대립과 두뇌 게임으로 시작되면서 새로운 전환점을 맞은 ‘더 게임’은 2막에 돌입한다. 지난 방송에서 옥택연이 자신의 집을 감시하고 있다는 사실을 일찌감치 눈치채고 있었던 임주환은 그에게 후회하게 해주겠다는 섬뜩한 선전포고를 했다. 이어 옥택연이 가족처럼 여기는 정동환을 찾아가는 임주환의 모습이 엔딩을 장식해 19일 방송을 향한 시청자들의 기대와 관심은 한껏 높아지고 있는 상황.

매일경제

‘더 게임: 0시를 향하여’가 빈틈 없는 연기력으로 인생 캐릭터의 역사를 새로 쓰고 있는 임주환의 스틸 컷을 공개했다. 사진=MBC


옥택연과 이연희 그리고 임주환의 비극적인 운명과 한층 더 치열해진 세 사람의 대결을 통해 한 치 앞을 예측할 수 없는 전개와 더 강렬해진 서스펜스와 스릴을 선사할 ‘더 게임’의 후반전이 더욱 기대를 모으고 있다.

이 가운데 공개된 피 범벅이 된 임주환의 스틸은 시선을 강탈한다. 먼저 온 몸이 피투성이가 된 채로 고통스러워하는 임주환의 모습은 그에게 어떤 위기가 닥치는 것인지, 그리고 또 어떤 사건이 발생하는 것인지 본방송을 기다리는 시청자들의 궁금증을 한껏 자극한다.

이어 스스로 상처를 꿰매고 있는 듯 보이는 임주환은 특유의 서늘한 분위기를 내뿜고 있지만, 어딘지 모르게 외롭고 슬픔에 가득 찬 눈빛을 발산하고 있어 안타까움을 자아낸다. 살인이라는 선택을 해서라도 그가 진짜 밝히고 싶었던 진실은 무엇인지, 그리고 괴물이 되어야만 했던 그가 정말 원하는 것은 무엇인지 호기심을 불러 일으킨다.

특히 임주환은 ‘더 게임’을 통해 세밀하고 섬세하다는 표현만으로도 부족할 만큼 빈틈이 1도 없는 연기력으로 시청자들의 몰입을 높이고 있다. 극이 후반부로 치달을수록 임주환의 노련한 연기가 빛을 발하며 ‘더 게임’을 쥐고 흔드는 강렬한 존재감을 제대로 발휘하고 있는 것.

특히 눈 하나 깜짝하지 않고 피해자의 목을 조르는 살인마의 섬뜩함부터 순간순간 묻어나는 구도경 캐릭터의 외로움과 슬픔까지, 시시각각 변주하는 감정선을 섬세하게 담아내는 임주환의 열연에 시청자들의 호평이 끊이지 않고 있다. 때문에 임주환이 지닌 특유의 카리스마와 디테일한 표현력이 ‘더 게임’의 2막에서는 어떤 시너지를 발휘해 안방극장을 소름 돋게 만들 것인지 귀추가 주목된다. mkculture@mkculture.com

[ⓒ MK스포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