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7766391 0372020012957766391 06 0602001 6.0.26-RELEASE 37 헤럴드경제 0 false true true false 1580280627000 1580280640000 related

[POP이슈]최현석, '수미네반찬' 결국 하차..'사문서 위조' 의혹으로 날아간 톱셰프 인기

글자크기
헤럴드경제

최현석/사진=민선유기자


[헤럴드POP=천윤혜기자]사문서 위조 의혹에 휩싸인 최현석 셰프가 '수미네 반찬'에서 최종 하차하게 됐다.

29일 오후 tvN 예능 프로그램 '수미네 반찬' 측 관계자는 헤럴드POP에 "최현석이 '수미네 반찬'에서 하차한다"고 밝혔다.

이어 "다음주 방송부터 송훈 셰프가 합류한다"며 "요리의 기본은 맛이라는 철학을 바탕으로 요리 제자들을 도울 예정"이라고 덧붙였다.

앞서 최현석은 사문서 위조 의혹에 휩싸이며 논란이 됐다. 시작은 지난 17일 최현석이 휴대폰 해킹을 당했다는 소식이 알려지면서부터였다. 최현석이 해커들로부터 휴대폰 속 담긴 사생활을 빌미로 협박을 당했고 이로 인해 전 소속사였던 플레이팅컴퍼니의 매니지먼트 계약서 위조에 가담했다는 것. '이미지와 도덕성에 중대한 타격을 줄 수 있는'이라는 문구를 제외시켜 손해배상 범위를 축소시킨 것으로 알려졌다.

이 같은 내용이 보도되자 최현석은 휴대폰 해킹 피해를 인정하며 해킹 피해와 관련해서는 사건이 종결됐고 전 소속사와의 계약 문제도 해결했다고 밝혔다. 하지만 이후 최현석이 사문서 계약 위조를 주도했다는 추가 주장이 제기됐고 최현석을 둘러싼 냉담한 반응은 계속됐다.

결국 최현석은 '사장님 귀는 당나귀 귀'와 ' 수미네 반찬' 등에서 통편집된 데 이어 '수미네 반찬'에서 공식적으로 하차하게 됐다. 최현석은 앞서 "너무 힘들다"며 곧 해명하겠다는 입장을 전달한 상황. 톱셰프로 방송가를 종횡무진하던 최현석이 자신에게 닥친 위기를 극복해낼 수 있을지 관심이 모아진다.

popnews@heraldcorp.com

- Copyrights ⓒ 헤럴드POP & heraldpop.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