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7709366 0202020012657709366 06 0602001 6.1.2-RELEASE 20 스타투데이 0 false true true false 1580035926000 1580036045000 1박2일 연정훈딘딘 2001271045 related

[종합] `1박 2일` 연정훈X딘딘, 안동 인력 사무소 行

글자크기
스타투데이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석훈철 객원기자]

연정훈과 딘딘이 인력 사무소로 향했다.

26일 방송된 KBS 2TV 예능 프로그램 ‘1박 2일 시즌4’(이하 ‘1박 2일’)는 경상북도 안동으로 여행을 떠난 1박 2일 멤버들의 활약상을 그렸다.

다음 장소로 이동 중인 멤버들은 래프팅 간판을 발견하자 불안한 모습을 보였다. "입수 준비하시잖아요?"라는 제작진의 물음에 딘딘은 "이런 물... 아니었어요"라고 답해 웃음을 더했다.

멤버들은 고산정에서 네 번째 미션인 돌까기에 돌입했다. 배우팀과 가수팀은 시작 전부터 신경전을 벌였다. 딘딘은 "정훈이 형이랑 팀하면 편할 거 같아"라고 너스레를 떨었다.

배우팀 첫 번째 주자로 연정훈이 나섰다. 하지만 바로 공격 위험에 노출됐다. 결국 딘딘 공격에 연정훈 돌은 아웃됐다. 배우팀은 김선호, 문세윤의 활약 덕에 유리한 고지를 점했다. 그러나 김선호의 실수로 딘딘과 문세윤의 1대1 매치가 성립됐다. 문세윤의 회심의 공격이 아웃되면서 네 번째 미션은 가수팀의 승리로 돌아갔다. 이로써 배우팀은 복주머니가 5개가 됐다.

멤버들은 안동 한우 한 상을 두고 저녁 식사 복불복에 도전했다. 가수팀은 연정훈의 멘탈을 흔들었다. 결국 연정훈은 두 번의 투호 기회를 다 날렸다. 두 번째 주자인 김선호마저 가수팀의 방해 때문에 단 한개도 성공하지 못했다. 결국 배우팀은 5번의 기회에서 단 한 번도 투호를 넣지 못했다.

문세윤은 "우리 동네 꼴찌를 꼬라비라고 하죠"라며 방해 공작을 시전했다. 이어 "라비 라비 라비 라비"라며 오디오 지옥을 선사했다. 이에 라비도 모든 기회를 놓쳤다. 오디오 지옥 때문에 가수팀도 전원 실패했다.

연장전에 돌입한 배우팀은 연정훈의 골인 덕분에 저녁 식사 복불복에 승리하게 됐다. 이에 배우팀은 안동 한우 한 상 차림을 획득했다. 문세윤은 만두 한입만을 선보이며 멤버들의 관심을 유도했다. 반면 패배한 가수팀은 겨울 보양식으로 마와 밥을 얻었다. 김종민은 "저 잡채랑 바꿔 먹을까?"라고 너스레를 떨어 웃음을 자아냈다.

가수팀은 갈비 하나를 두고 갈비 이행시를 시도했다. 라비는 "갈수록 알면 알수록 더 매력적이고 섹시한 매력적인 남자 비만왕 문세윤"이라고 시도하며 갈비를 획득했다. 라비는 야외취침 사행시마저 완벽히 소화하며 나머지 갈비도 획득했다. 딘딘마저 "잡스가 얘기했습니다 체고는 삼성이다"고 드립성 2행시를 선보이며 잡채를 얻었다.

식사를 마친 멤버들은 잠자리 복불복, 하회탈 쓰고 몸으로 말해요에 도전했다. 배우팀은 연정훈과 김선호의 활약 덕에 6개를 맞혔다. 반면 가수팀은 라비와 딘딘는 불협화음을 보였다. 딘딘은 "우리 그냥 밖에서 자자"라고 자포자기한 모습을 보여 웃음을 자아냈다. 결국 배우팀이 승리하며 실내 취침을 확정지었다.

멤버들은 취침 전 마피아 게임을 즐겼다. 연정훈은 "재밌네. 와이프에게 알려줘야겠네"라고 만족감을 드러냈다. 배우팀 멤버들은 투호를 성공한 연정훈 칭찬하면 행복한 시간을 보냈다.

야외취침에 임한 가수팀은 연신 "말도 안 돼"라고 내뱉었다. 13년차 김종민마저 "꿈에서 누가 오라고 하면 가지 마라"라며 극한의 추위에 혀를 내둘렀다.

딘딘은 첫 번째로 기상 미션 장소에 도착했다. 딘딘은 장군을 고르며 여유를 즐겼다. 제작진은 "고른 의상으로 환복해주세요"라고 말했다. 라비는 "옷이 추워. 냉동 춘향인가봐"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연정훈은 상모꾼으로 등장했다. 라비는 멍을 때리는 칼을 찬 춘향이로 분했다. 그는 "춘향이 원래 범죄자예요?"라고 말해 웃음을 선사했다. 문세윤은 노비로 등장했다. 이에 멤버들은 웃음을 참지 못했다.

제작진은 "제자리 멀리 뛰기입니다"라며 기상 미션을 설명했다. 딘딘은 제일 먼저 일어났음에도 불리한 복장을 고른 덕에 꼴찌를 기록했다. 연정훈은 사모가 땅에 닿으며 인력 사무소 행을 확정지었다.

안동포 마을에 도착한 연정훈과 딘딘은 안동포 만드는 과정을 청취했다. 이어 본격적으로 실 만들기에 돌입했다. 딘딘은 "집에 못 갈 거 같은데"라고 걱정을 내비쳤다.

연정훈과 딘딘은 1시간 동안 폭풍 삼째기를 선보였다. 연정훈은 어머니들의 칭찬을 받았다. 그는 실 연결까지 완벽히 선보이며 적성에 맞는 모습을 보였다. 반면 딘딘은 헤매는 모습을 보여 웃음을 자아냈다. 노동을 끝낸 연정훈과 딘딘은 전 3종 세트와 막걸리를 먹고 마시며 훈훈한 시간을 보냈다.

한편 ‘ 1박 2일’은 우리가 알고 있는, 우리가 알지 못하는 아름다운 우리나라를 유쾌한 여섯 남자가 1박 2일로 여행을 떠나는 예능 프로그램이다. 매주 일요일 오후 6시 30분 방송.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