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7705560 1082020012657705560 06 0602001 6.0.26-RELEASE 108 엑스포츠뉴스 0 false true true false 1580000665000 1580000671000 related

'정글의 법칙' 조현-오스틴강, 정글서 피어난 핑크빛 케미 [엑's 리뷰]

글자크기
엑스포츠뉴스


[엑스포츠뉴스 이덕행 기자] '정글의 법칙' 조현과 오스틴 강이 핑크빛 케미를 선보였다.

25일 방송된 '정글의 법칙'에는 김병만, 노우진과 유오성, 오스틴 강, 최자, KCM, 조현 다솜이 출연했다.

이들은 72시간 안데 폰페이 7개의 보물을 찾으라는 미션을 받았고 최자와 KCM, 오스틴 강, 조현의 '오빠믿지' 팀은 쌍둥이 폭포를 찾기 위해 밀림으로 나섰다.

조현은 "캠핑은 처음이다"면서도 "준비를 많이 해왔다"며 의욕을 드러냈다. 사전 인터뷰에서도 조현은 "뭘 직접 잡아본 적이 없어서 한 번 쯤은 해보고 싶다. 생선 잡아서 토막 내고 내장 뽑고, 정글가면 이렇게도 살아남을 수 있구나를 보여드리겠다"고 말했다.

좁고 험한 밀림을 탐색하게 된 '오빠믿지' 팀은 최자와 KCM, 오스틴강과 조현으로 조를 나눠 쌍둥이 폭포를 찾아 나섰다. 조현과 오스틴 강은 험난한 정글에서도 서로를 도우며 핑크빛 분위기를 드리웠다.

두 사람은 마침내 사와틱 폭포를 발견했고 조현은 "여기까지 온 거 다 잊었다. 너무 행복하다"고 소감을 밝혔다. 조현은 오스틴 강을 향해 "오빠 최고"라며 엄지를 치켜세웠다.

조현은 "오스틴 강 오빠가 저를 가까이에서 제일 많이 챙겨줬다. 의지가 정말 됐다"고 밝히며 훈훈한 분위기를 이어갔다.

dh.lee@xportsnews.com / 사진 = SBS 방송화면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