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7614992 0372020012157614992 06 0602001 6.0.26-RELEASE 37 헤럴드경제 0 false true true false 1579534319000 1579534801000 related

방탄소년단 뷔→박서준, 절친 최우식 美 'SAG' 수상 축하 "믿어지지 않아..멋져"[종합]

글자크기
헤럴드경제

방탄소년단 공식 트위터


[헤럴드POP=박서연 기자]영화 '기생충'이 미국영화배우조합(SAG·스크린 액터스 길드) 시상식에서 최고 영예이자 실질적인 작품상에 해당하는 '아웃스탠딩 퍼포먼스 바이 캐스트(앙상블) 인 모션픽처' 부분을 수상한 가운데 배우 최우식의 '우가팸' 절친 방탄소년단 뷔, 배우 박서준, 가수 박형식, 픽보이가 축하 인사를 전했다.

20일 방탄소년단 뷔는 방탄소년단 공식 SNS를 통해 "우식씨 SAG상 축하해"라는 글과 함께 영상을 게재했다. 영상 속 뷔와 최우식은 LA 공원을 걷고 있다. 뷔는 "거리나 걷자"라고 말을 걸었고 최우식은 "그러자"라고 시크하게 답했다. 두 사람은 평범한 대화를 나누는 와중에도 런웨이를 연상케 하는 모습으로 시선을 사로잡았다.

이어 뷔는 "믿어지지가 않네요. 이분이 그 시상식에서 그 분이라는 게"라는 글과 함께 벤치에 앉아 햄버거를 먹는 영상을 게재했다. 세계적인 스타로 자리잡은 두 사람의 소탈한 모습이 인상적이다.

헤럴드경제

박서준 인스타


또한 박서준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멋지다 최우식"이라는 축하의 글과 트로피를 들어보이는 최우식의 얼굴을 3단계로 확대한 사진을 올려 장난기를 드러내며 진정한 절친임을 인증했다.

'우가팸'의 또 다른 멤버 박형식도 "최우식 포에버"라는 글과 함께 최우식이 환하게 웃으며 트로피를 들고 있는 모습을 게재했고, 가수 픽보이 역시 "꺄 축하행 멋있다 우리우식이~~ 꺄"라는 글과 함께 박서준이 올린 것과 같이 최우식의 얼굴을 확대해 올려 눈길을 끌었다.

헤럴드경제

한편 19일(현지시간) 미국 캘리포니아주 로스앤젤레스에서 개최된 제26회 미국배우조합상 시상식(Screen Actors Guild Awards, SAG)에서 '아웃스탠딩 퍼포먼스 바이 캐스트 인 모션픽처' 부문 후보작 '기생충', '밤쉘', '아이리시맨', '조조래빗', '원스 어폰 어 타임 인 할리우드' 등 5편 가운데 영화 '기생충'이 수상작으로 선정되는 영예를 안았다.

해당 부문은 영화에 출연한 주연·조연 배우 전체가 수상 대상자로 '기생충'의 기택 역 송강호, 연교 역 조여정, 기정 역 박소담, 기우 역의 최우식 등이 무대에 올라 공동 수상했다.

최우식은 "작년 한국영화 탄생 100주년에 '기생충'이 황금 종려상을 수상하며 역사가 됐고, 오늘 '인생은 아름다워'가 상을 탄 후 21년 뒤에 또 다른 역사를 썼다"고 수상소감을 말했다.

한편 미국배우조합상에서 수상할 경우 아카데미 수상 가능성이 높다는 분석이 나오고 있으며 영화 '기생충'은 제92회 아카데미상 시상식에서 작품상을 비롯해 감독상, 각본상, 최우수 국제극영화상, 편집상, 미술상 6개 부문에 이름을 올려 수상 가능성에 기대감이 고조되고 있다.

popnews@heraldcorp.com

- Copyrights ⓒ 헤럴드POP & heraldpop.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