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7575565 0182020011957575565 06 0602001 6.0.26-RELEASE 18 매일경제 0 false true true false 1579374063000 1579374125000 related

‘전참시’ 하니, 동생 안태환 바라기?…매니저에 “너무 귀여워” [MK★TV픽]

글자크기
매경닷컴 MK스포츠 손진아 기자

‘전참시’ 하니가 동생 안태환을 향한 애정을 드러냈다.

18일 오후 방송된 MBC 예능프로그램 ‘전지적 참견 시점’(이하 ‘전참시’)에는 하니와 매니저 박명우의 일상이 그려졌다.

이날 스케줄을 마치고 식당으로 향하던 하니는 동생 안태환의 전화에 반가움을 표했다.

매일경제

‘전참시’ 하니가 동생 안태환을 향한 애정을 드러냈다. 사진=전지적 참견 시점 캡처


동생과 전화를 끊은 그는 매니저에게 “같이 밥 먹어도 되요?”라고 물었고, 이어 “근데 너무 예쁘지 않아요? 명우형은 괜찮으셔? 한번 물어봐 라고 하더라. 너무 귀엽죠?”라며 동생 바보 면모를 드러냈다.

하니 매니저는 단번에 ‘OK’를 했다. 그는 “하니 동생 안태환도 저희 회사 소속인 배우다. 그 배우를 담당하고 있는 매니저도 저를 지금의 매니저로 이끈 친구가 하고 있어서 이미 몇 번 본 사이다. 불편함이 전혀 없었다”라고 설명했다.

이후 등장한 하니 동생 안태환은 훈훈한 비주얼을 자랑해 눈길을 끌었다. jinaaa@mkculture.com

[ⓒ MK스포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