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6866994 0372019121256866994 06 0602001 6.0.22-RELEASE 37 헤럴드경제 0 false true true false 1576149840000 1576154605000 related

[종합]"김건모 언급 無"..장욱조, '불후' 9일 녹화→제작진 "방송에 문제 없다"(공식)

글자크기
헤럴드경제

KBS2 '연예가중계' 방송 캡처


[헤럴드POP=천윤혜기자]작곡가 출신 장욱조 목사가 사위 김건모의 논란 속 '불후의 명곡' 녹화를 예정대로 마치고 방송을 앞두고 있다.

12일 김건모의 장인인 장욱조 목사가 KBS 2TV '불후의 명곡' 촬영을 완료했다는 소식이 전해졌다. KBS 2TV '불후의 명곡 전설을 노래하다' 측은 헤럴드POP에 "장욱조씨는 지난 9일 녹화했다"며 "방송에는 문제가 없다. 예정대로 기녹화분이 방송된 이후 나갈 계획"이라는 입장을 밝혔다.

장욱조는 방주연의 '기다리게 해놓고', 장미화의 '어떻게 말할까', 태진아의 '잊지는 못할거야' 등을 작곡한 스타 작곡가. 현재는 목사로 활동 중이다. 그의 이력을 살펴봤을 때에는 충분히 '불후의 명곡'에서 전설로 나올 만한 인물.

하지만 김건모의 성폭행 의혹이 불거지며 장욱조에게까지 그 영향이 미치게 됐다. 장욱조의 딸 장지연이 김건모와 결혼을 앞두고 있었기 때문. 김건모는 현재 성폭행 의혹부터 폭행 의혹까지 논란에 휩싸이고 있다.

헤럴드경제

김건모/사진=건음기획 제공


유튜브 채널 '가로세로연구소'는 6일에는 김건모가 2016년 8월 서울 강남구의 한 유흥주점에서 접대부 여성 A씨를 성폭행했다고 폭로하는가 하면 10일에는 다른 피해 여성 B씨를 등판시키며 폭행 의혹을 추가적으로 제기했다. '가로세로연구소'에 출연 중인 강용석 변호사는 A씨의 법률대리인 자격으로 김건모를 강간 혐의로 고소한 상황.

이에 김건모는 결국 몇 년간 출연 중이던 ' 미운 우리 새끼'에서 당분간 모습을 볼 수 없게 됐다. '미우새'에서 추가 촬영이 없다는 것을 알리며 잠정 하차 수순을 밟게 된 것.

이 여파는 고스란히 김건모의 처가댁으로 옮겨붙었다. 장지연의 오빠 장희웅은 지난 10일 MBCevery1 '비디오스타'에 출연했지만 김건모를 언급한 이야기들은 편집됐다. 그리고 장욱조가 '불후의 명곡'에 전설로 출연하는 게 시기상 맞는 일인지에 대한 논란까지 불거졌다. 하지만 장욱조는 예정대로 지난 9일 '불후의 명곡' 녹화에 참여했고 차질없이 방송은 전파를 탈 예정이다. 다만 이 자리에서 김건모와 관련된 언급은 따로 없었던 것으로 알려졌다.

이에 대중들의 시선은 다양하게 나뉘고 있다. 장욱조가 물의를 일으킨 게 아니기에 그의 출연에는 문제가 없다는 이야기도 있지만 김건모 논란으로 시끄러운 시점임을 감안했을 때 아쉽다는 이야기 역시 나온다. 어찌 됐든 '불후의 명곡'은 장욱조의 정상 방송을 예고했다. 김건모가 곧 경찰 조사를 앞두고 있는 가운데 이번 논란의 진실이 경찰 조사를 통해 밝혀질지 많은 사람들의 관심이 집중된다.

popnews@heraldcorp.com

- Copyrights ⓒ 헤럴드POP & heraldpop.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