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6843762 0182019121256843762 06 0602001 6.0.22-RELEASE 18 매일경제 0 false true true false 1576092604000 1576092727000 related

‘공유의 집’ 김준수 “10년 만에 방송, 연예인이라는 표현 쑥쓰러워”[MK★TV픽]

글자크기
매경닷컴 MK스포츠 김나영 기자

‘공유의 집’ 김준수가 10년 만에 방송을 하는 소감을 전했다.

지난 11일 오후 방송된 MBC 시사교양프로그램 ‘공유의 집’에서는 박명수, 노홍철, 김준수, 박하나, 찬미의 첫 만남이 그려졌다.

이날 김준수는 “안녕하세요 여러분, 10년 만에 방송으로 찾아뵙는 김준수입니다”라며 인사했다.

매일경제

‘공유의 집’ 김준수가 10년 만에 방송을 하는 소감을 전했다. 사진=MBC ‘공유의 집’ 방송캡처


이어 “사실 (방송 출연이)실감이 안난다. 아직까지 만져지지 않은 물거품 같은 거 있지 않나. 만지면 터질 것 같다”며 “안방에서 제 얼굴을 보게 된다면 그때 실감이 날 것 같다”고 말했다.

이후 김준수의 일상이 공개됐다. 그는 집안에 많은 카메라가 어색한 듯 주춤거리거나 멍 때렸다. 김준수는 “연예인이라고 불리는 게 쑥스럽다 사실. 방송을 10년 동안 안 나간 사람이기 때문”이라며 낯가리는 이유를 털어놓았다.

김준수는 “자연스럽게”를 외친 후 고급진 안마의자에 앉아 휴식을 즐기고, 유일하게 할 수 있는 음식인 라면과 오징어를 요리한 후 먹방을 선보였다. mkculture@mkculture.com

[ⓒ MK스포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