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6755953 0372019120856755953 06 0602001 6.0.22-RELEASE 37 헤럴드경제 0 false true true false 1575765373000 1575765379000 related

'사랑의 불시착' 현빈X손예진X서지혜X김정현, 4人4色 강렬 케미 포스터

글자크기
[헤럴드POP=박서현기자]

헤럴드경제

tvN 새 토일드라마 ‘사랑의 불시착’의 메인 포스터가 공개됐다.

12월 14일 토요일 밤 9시 첫 방송되는 tvN 새 토일드라마 ‘사랑의 불시착’(극본 박지은/ 연출 이정효/ 제작 문화창고, 스튜디오드래곤)은 어느 날 돌풍과 함께 패러글라이딩 사고로 북한에 불시착한 재벌 상속녀 윤세리(손예진 분)와 그녀를 숨기고 지키다 사랑하게 되는 북한 장교 리정혁(현빈 분)의 절대 극비 로맨스다.

‘사랑의 불시착’을 이끄는 4명의 주인공, 현빈 손예진 서지혜 김정현의 카리스마를 담은 메인 포스터가 드디어 베일을 벗었다.

무엇보다 눈길을 끄는 것은 네 주인공들의 눈빛이다. 이들은 가볍게 던지는 시선만으로도 강렬한 카리스마를 발산하고 있다. 현빈과 손예진은 톤이 다른 컬러매치로 시선을 사로잡는가 하면 양쪽의 서지혜와 김정현은 다크블루 컬러에 각자의 개성을 담은 스타일링으로 멋을 더했다. 닮은 듯 다른 듯한 이들이 보여줄 시너지가 예고되며 기대감을 증폭시킨다.

현빈과 손예진의 패션 스타일은 서로 다른 매력의 캐릭터를 짐작하게 한다. 각 잡힌 블랙코트의 현빈은 오른팔에 든 인민군 군모를 통해 불의와는 타협하지 않는 원리원칙 주의자임이 느껴진다. 반면 손예진은 자유분방한 재벌 상속녀답게 뜨거운 열정을 보여주는 올 레드 패션으로 화려한 아우라를 발산하고 있다. 또 서지혜는 고개를 치켜들고 도도한 시선을 보내며 함부로 접근하기 어려운 포스를 뽐낸다. 이들과 달리 김정현은 좀처럼 속내를 알 수 없는 눈빛으로 호기심을 자극한다.

네 사람의 뒤로는 같은 하늘이지만 분명히 다른 두 공간이 배경으로 자리 잡고 있다. 이 거짓말 같은 상황에 놓인 현빈, 손예진, 서지혜, 김정현의 모습은 보는 이들로 하여금 시선을 떼지 못하게 한다.

함부로 만나서는 안 될 이들의 인연의 시작은 12월 14일 토요일 밤 9시 첫 방송되는 tvN 새 토일드라마 ‘ 사랑의 불시착’에서 확인할 수 있다.

사진 제공 : tvN

popnews@heraldcorp.com

- Copyrights ⓒ 헤럴드POP & heraldpop.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