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5620208 0282019101555620208 06 0601001 6.0.16-HOTFIX 28 디스패치 0 related

경찰, 송혜교 악플러 檢 송치…허위 및 모욕 등 기소 의견

글자크기
디스패치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Dispatch=박혜진기자] 배우 송혜교를 비방했던 악성 루머 유포자들이 기소 의견으로 검찰에 넘겨졌다.

경기 성남 분당경찰서는 15일 “남성 A씨(33)와 여성 B씨(49)를 각각 정보통신망법상 명예훼손과 모욕 혐의에 대한 기소 의견으로 검찰에 송치했다”고 밝혔다.

앞서 송혜교 측은 지난 7월, 악플러들을 고소했다. 루머를 유포하고 악성 댓글을 게시한 인터넷 아이디 15개를 특정해 경찰에 제출했다.

이 가운데 신원이 확인된 건 2명. 나머지 아이디 13개는 이미 해당 사이트에서 탈퇴해 추적하지 못했다.

A씨는 송혜교의 명예를 훼손한 혐의를 받고 있다. A씨는 지난 6월 자신의 블로그에 허위 사실을 공표했다. “중국의 거물 스폰서가 결정적인 이혼 사유”라는 내용의 글을 올렸다.

B씨는 송혜교를 모욕한 혐의를 받는다. 송혜교의 기사에 "남자 잡아먹는 귀신", "아름답기는 XXX 같은데” 등의 댓글을 달았다.

소속사 ‘UAA’ 측은 지난 7월 “익명성을 악용해 루머 양산 및 확산하는 행위에 대해 법적 대응하겠다”며 “당사자에겐 견딜 수 없는 고통이다. 어떠한 선처나 합의는 없다”고 강조한 바 있다.

<사진=디스패치DB>

<저작권자 © 디스패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