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5510439 1072019101055510439 05 0507003 6.0.14-RELEASE 107 스포티비뉴스 51293293

[다저스 현장노트] 가을 DNA 제로…커쇼, '충격' 백투백 피홈런 블론세이브

글자크기
스포티비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스포티비뉴스=LA(미국 캘리포니아주), 양지웅 통신원] LA 다저스 클레이튼 커쇼 불펜 등판은 실패했다.

다저스 커쇼는 10일(한국시간) 미국 캘리포니아주 로스앤젤레스 다저스타디움에서 열린 '2019 메이저리그 내셔널리그 디비전시리즈' 워싱턴 내셔널스와 시리즈 5차전에 구원 등판해 ⅓이닝 2피안타(2피홈런) 2실점을 기록하며 블론세이브를 저질렀다.

다저스는 이날 선발투수 워커 뷸러 6⅔이닝 1실점 호투와 초반에 터진 맥스 먼시 2점, 키케 에르난데스 1점 홈런으로 3-1 리드를 잡았다.

다저스 더그아웃은 117구를 던진 뷸러가 2사 1, 2루 실점 위기에 서자 커쇼 불펜 카드를 꺼내들었다. 커쇼는 3구 삼진으로 애덤 이튼을 막으며 위기를 넘겼다.

커쇼는 8회초에도 마운드에 올랐다. 그러나 '악수'가 됐다. 커쇼는 선두타자 앤서니 렌던에게 좌중월 1점 홈런, 후안 소토에게 중월 1점 홈런을 연거푸 얻어맞으며 주저앉았다. 3-3 동점에서 커쇼는 마에다 겐타에게 마운드를 넘겼다.
스포티비뉴스=LA(미국 캘리포니아주), 양지웅 통신원
<저작권자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