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5507199 0562019101055507199 06 0601001 6.0.14-RELEASE 56 세계일보 1488886 related

“무면허 운전 3회 적발…웃어서 죄송” 정다은, 한서희와 열애설 후 또 ‘논란’

글자크기
세계일보

가수 연습생 출신 한서희(왼쪽 사진)와 ‘동성 열애설’로 주목을 받았던 코미디TV 예능 프로그램 ‘얼짱시대7‘ 출신 정다은(오른쪽 사진)이 “과거에 무면허 운전 경험으로 적발된 적이 있다”며 사과했다.

지난 9일 정다은은 인스타그램을 통해 “어제 저녁에 인스타그램을 통해서 과거에 무면허 운전으로 3회 적발된 사실을 고백했다”며 “변명할 여지가 없다”고 밝혔다.

이어 “죄송하다”며 “어제 인스타그램 방송에서 제대로 사과하고 반성하는 모습을 보였어야 했는데, 순간 말실수로 범죄 사실을 고백하는 과정에서 당황함과 민망함, 창피함에 웃음이 났다”고 덧붙였다.

아울러 “해당 범죄의 중요성을 전혀 생각하지 못하는 것처럼 보여 많은 사람을 언짢게 만든 것 같다”며 “너무 큰 잘못을 했다”고 거듭 사과의 말을 전했다.

나아가 “다시는 이런 범법을 하지 않겠다”며 “다시 한 번 죄송하다”고 고개를 숙였다.

앞서 정다은은 지난 8일 한서희와 인스타그램 라이브 방송 도중에 “저는 지금 무면허 운전 3회 걸려서 면허를 딸 수 없다”고 웃으면서 말해 논란이 됐다.

한서희와 정다은은 지난 8일 동성 열애설이 제기되자 부인했다가 다시 갑작스럽게 연인 사이를 인정하는 듯한 모습을 보였다. 그러다 관련 기사가 보도되자 교제하지 않았다고 다시 번복했다.

최서영 온라인 뉴스 기자 sy2020@segye.com

사진=한서희, 정다은 인스타그램 갈무리

ⓒ 세상을 보는 눈, 세계일보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