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5128802 0372019092155128802 06 0602001 6.0.22-RELEASE 37 헤럴드경제 0 false true false false 1569072527000 1569072536000 related

'황금정원' 이상우, 오지은X이태성 뺑소니 압박 수사 "목격자도 나타났다네?"

글자크기
[헤럴드POP=김지혜 기자]

헤럴드경제

MBC '황금 정원' 캡처


이상우가 오지은과 이태성을 압박했다.

21일 방송된 MBC 드라마 '황금정원'에서는 차필승(이상우 분)이 진남희(차화연 분)의 집에 입성하는 모습이 전파를 탔다.

은동주(한지혜 분)를 따라온 차필승은 진남희 앞에서 자신을 차 박사 아들이라고 밝혔다. 그러자 진남희는 반가워하며 그를 집으로 들였고, 사비나(오지은 분)와 최준기(이태성 분)는 당황했다.

진남희는 "부모님 뺑소니범 잡으려고 형사를 시작했는데 지금은 세상 모든 뺑소니범을 잡고 있다"며 "이번엔 아주 독한 놈이다. 뺑소니를 한 데다 유기까지 해서 피해자를 찾을 수가 없다"고 사비나와 최준기를 압박했다. 진남희가 "가닥은 잡았냐"고 묻자, 차필승은 "곧 잡힐 거다. 폐차된 차량을 찾았다. 뺑소니범들은 폐차되면 끝나는줄 알지만 아니다. 정밀감식 들어가면 끝장나는 것"이라고 답해 사비나와 최준기의 진땀을 뺐다.

사고 당일 최준기가 입고 있던 옷이 옷장 속에서 상표도 떼지 않은 새 옷으로 발견되자, 더욱 확신을 가진 차필승은 "목격자까지 나타났다네?"라며 압박, 사비나와 최준기를 불안에 빠뜨렸다.

popnews@heraldcorp.com

- Copyrights ⓒ 헤럴드POP & heraldpop.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