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4443480 0442019081954443480 06 0602001 6.0.12-RELEASE 44 SBS funE 0 related

"대표님과 날 욕해"…구혜선-안재현 파경에 문보미로 불똥

글자크기
SBS funE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SBS funE | 김지혜 기자] 배우 구혜선과 안재현 부부가 결혼 3년 만에 파경을 맞아 충격을 안겨준 가운데 그 과정에서 문보미 대표가 언급돼 논란의 중심에 섰다.

18일 두 사람의 소속사 HB엔터테인먼트(대표 문보미)는 "많은 분들의 격려와 기대에도 불구하고 최근 들어 두 배우는 여러 가지 문제로 결혼생활을 유지할 수 없는 상황에 이르렀고, 진지한 상의 끝에 서로 협의하여 이혼하기로 결정했다"라고 공식 입장을 밝혔다.

그러나 구혜선은 자신의 SNS를 통해 "오늘 공식 보도자료가 오고 갈 것을 예상하여 어제 급히 내용을 올렸다"라며 "타인에게 저를 욕한 것을 보고 배신감에 이혼 이야기는 오고 갔으나 아직 사인하고 합의한 상황은 전혀 아니다. 저와는 상의되지 않은 보도다. 저는 가정을 지키고 싶다"라며 이혼을 원치 않는다고 강조했다.

SBS funE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이혼을 둘러싼 구혜선과 안재현의 입장차가 확인된 가운데 구혜선에 의해 HB엔터테인먼트의 문보미 대표가 '문제의 인물'로 소환됐다.

구혜선이 이혼을 원치 않는다는 글과 함께 안재현에게 보낸 문자메시지를 공개했고 "대표님과 당신이 나를 욕했다"는 내용이 충격을 안겨줬다. 부부 사이의 문제를 제3자에게 토로했고 특히 아내에 관한 욕을 소속사 대표에게 했다는 점은 경솔했다는 팬들의 지적이 이어졌다.

두 사람의 이혼에 문보미 대표의 실명까지 거론되며 논란은 끊이지 않고 있다. 문 대표는 HB엔터테인먼트를 이끌며 김래원, 신성록, 안재현, 정일우, 구혜선, 차예련, 윤진이, 이이경 등 매니지먼트는 물론 '별에서 온 그대', '용팔이', '스카이 캐슬' 등 인기 드라마 제작에도 역량을 발휘해왔다.

☞ 다함께 Fun! SBSFunE 연예뉴스 [홈페이지]

☞ 공식 SNS [페이스북] 앱 다운로드 [앱스토어] [구글플레이]

저작권자 SBS미디어넷 & SBS콘텐츠허브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