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3263153 0772019062153263153 06 0601001 6.0.22-RELEASE 77 텐아시아 0 false true false false 1561104989000 1561105021000 related

'구해줘2' 한선화, 일편단심 엄태구...캐릭터 매력 살리는 '열연'

글자크기
[텐아시아=노규민 기자]
텐아시아

‘구해줘2’ 한선화./ 사진=OCN 방송화면


OCN 수목 오리지널 ‘구해줘2’의 한선화가 자신이 맡은 캐릭터의 매력을 살려내며 호평 받고 있다.

지난 19, 20일 방송된 ‘구해줘2’에서는 은아(한선화 분)가 경석(천호진 분)의 정체를 알게 된 가운데, 민철(엄태구 분)에게 도움을 받고, 또 도움을 주는 모습이 담겼다.

이날 은아는 아이리스를 찾아온 지선 부(한재영 분)가 치근덕거리자 온몸으로 뿌리쳤다. 이에 지선 부는 언성을 높이더니 은아의 뺨을 때리려 했고, 민철의 도움으로 위기에서 벗어났다. 또한 경석의 정체와 영선(이솜 분)이 당한 사건을 알게 되면서 모든 일을 혼자 해결하려는 민철의 모습에 마음 아파했다.

은아는 경석, 지선 부와 마주치자 겁에 질려 얼떨결에 이를 민철에게 말하고 말았다. 말이 끝나기도 전에 뛰쳐나가자 후회하며 바로 뒤따라갔지만 아이리스는 순식간에 아수라장이 됐고, 이를 걱정스러운 눈빛으로 쳐다봤다.

그런가 하면 은아는 지선 부 사망 사건의 용의자로 민철이 지목되자 도망갈 수 있도록 온 힘을 다해 형사들을 막아섰는데, 이 과정에서 한선화는 지금껏 든든한 조력자 활약을 펼쳐왔던 것처럼 엄태구를 향한 일편단심 면모를 보여 호감 지수를 높였다.

특히 한선화는 놀라운 집중력을 발휘하며 시청자들의 이목을 사로 잡고 있다. 몇 번씩 급변하는 상황에 맞게 다양한 감정을 소화하며 캐릭터의 매력을 높이고 있다.

한선화가 출연하는 ‘구해줘2’는 매주 수, 목요일 오후 11시 방송된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재배포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