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3190327 0372019061853190327 06 0602001 6.0.22-RELEASE 37 헤럴드경제 0 false true false false 1560863645000 1560863652000 related

‘초면에 사랑합니다’ 진기주, 김영광 비서로 ‘하루’ 복직했다

글자크기
헤럴드경제

SBS '초면에 사랑합니다'


[헤럴드POP=나예진 기자]김영광이 진기주에게 비서로 복직할 것을 제안했다.

18일 방송된 SBS 월화 드라마 ‘초면에 사랑합니다’ 에서는 비서로 고용된 정갈희(진기주 분)의 모습이 그려졌다.

정갈희가 베로니카 박(김재경 분) 흉내를 냈다는 사실을 알게 된 도민익(김영광 분)은 그녀를 해고했다. 정갈희는 정말 죄송하다며 눈물로 사과했고, 도민익은 아랑곳 않고 “돌아가라”고 말했다. 정갈희는 “제가 필요할 때는 언제든지 말씀해주시라”고 말했고, 밖에서 기다리던 그녀가 신경 쓰이던 도민익은 “내일 하루만 일해 달라”고 결국 이야기했다.

다음 날은 도민익의 대표 이사 자리가 결정되는 이사회가 진행됐기 때문. 도민익은 “당신이 아니면 내가 알아볼 수 있는 사람이 한 사람도 없다”고 말했고, 도민익의 말을 들은 정갈희는 기뻐했다. 복직한 정갈희를 본 동료 비서들도 그녀를 반가워했다.

popnews@heraldcorp.com

- Copyrights ⓒ 헤럴드POP & heraldpop.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