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2659136 0372019052352659136 06 0602001 6.0.6-RELEASE 37 헤럴드경제 1488886

[POP이슈]"이번엔 상하이?"..강한나, 왕대륙과 4번째 열애설이 억울한 이유

글자크기
헤럴드경제

강한나,왕대륙/사진=민선유 기자, 본사DB


[헤럴드POP=천윤혜기자]왕대륙의 열애설에 애꿎은 강한나가 소환됐다.

지난 22일 다수의 중국 연예매체는 "왕대륙이 중국 상하이에서 한 여성과 함께 호텔로 들어가는 모습이 포착됐다"며 왕대륙의 열애설을 제기했다.

함께 한 여성의 신원은 밝혀지지 않았다. 그러자 일부 네티즌들 사이에서는 왕대륙과 함께 있던 여성이 강한나가 아니냐고 주장하기 시작했다. 앞서 두 사람은 세 차례나 열애설이 불거졌던 사이였기 때문.

강한나와 왕대륙은 지난 2017년 4월 일본 오사카의 한 테마파크에서 함께 있는 모습이 포착되며 첫 번째 열애설이 제기됐다. 이후 지난해 4월 중국의 한 수산시장에서 오붓한 데이트를 즐겼다는 주장이 나왔고 두 번째 열애설 이후 일주일 만에 이탈리아 바티칸에서 함께 데이트를 즐기고 있는 듯한 사진이 온라인을 떠돌며 세 번째 열애설로 이어졌다.

하지만 강한나 측은 모든 열애설을 강력하게 부인했다. 강한나의 소속사 판타지오 측은 "왕대륙과 강한나가 친분이 두텁다. 다른 지인들도 함께 있던 자리였다"며 연인이 아닌 단순한 친구 사이임을 강조했다.

이렇게 두 사람의 열애설은 사실무근으로 밝혀지며 많은 사람들의 기억에서 잊혀지는 듯 했다. 그러나 왕대륙에 대한 열애설이 재차 제기되자 많은 사람들은 그 상대를 강한나로 추측하기에 이르며 강한나에게 큰 관심을 보이기 시작했다.

이에 왕대륙 측은 "사진 속 여성은 메이크업 담당 스태프이다"며 열애설을 해명했다. 왕대륙은 사진 속 여성과 열애 중인 것도 아니었으며 더욱이 그 여성은 강한나도 아니었다. 강한나는 현재 단발 헤어스타일을 유지하고 있다. 하지만 왕대륙과 사진이 찍힌 여성은 가슴을 훨씬 내려가는 긴 헤어스타일. 이것만 봤을 때에도 사진 속 여성이 강한나가 아니라는 추측은 쉽게 가능하다.

때문에 왕대륙의 열애설에 또 다시 소환된 강한나의 입장에서는 억울할 수밖에 없을 터. 앞서 세 차례의 열애설은 두 사람이 함께 있는 것은 맞았지만 이번에는 그조차도 아니었기에 더욱 그렇다.

말도 안 되는 일이었지만 왕대륙 측이 사진에 대해 해명하며 마무리 된 그의 새 열애설. 강한나와의 진한 우정이 남긴 또 하나의 해프닝이었다.

한편 강한나는 현재 tvN 드라마 '60일, 지정생존자'를 촬영 중이며 왕대륙은 영화 '장난스런 키스'에 출연한 바 있다.

popnews@heraldcorp.com

- Copyrights ⓒ 헤럴드POP & heraldpop.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