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2588974 0182019052052588974 05 0507002 6.0.10-RELEASE 18 매일경제 0

‘어깨 이두건염’ 후랭코프, 1군 말소...로테이션 한 번 휴식

글자크기
매경닷컴 MK스포츠 황석조 기자

두산 베어스 외인투수 세스 후랭코프가 1군에서 말소됐다.

두산 관계자는 20일 “후랭코프가 검진을 통해 우측 어깨 이두건염 진단을 받았다. 상태가 심하지는 않다. 선발 로테이션을 한 번 정도 거를 예정”라고 설명했다.

후랭코프는 지난 17일 인천 SK전에 선발로 나서 6이닝 1피안타 무실점 호투로 승리투수를 따냈다. 다만 어깨통증을 호소하며 63개라는 비교적 적은 투구수로 교체됐다. 후랭코프는 상세 진단을 통해 정확한 상태를 체크했고 이에 따라 한 템포 쉬어가기로 결정했다.

매일경제

두산 외인투수 세스 후랭코프(사진)가 우측 어깨 이두건염 진단을 받고 20일 1군에서 말소됐다. 사진=MK스포츠 DB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한편 이날 2대2 트레이드를 단행한 SK와 kt도 각각 박승욱, 정현을 제외했다. 박승욱은 kt 유니폼을 입게 됐고 정현은 SK에 새 둥지를 튼다.

롯데는 부진한 좌완투수 박근홍을 말소했다. 내야수 황진수도 함께 제외했다. 키움은 내야수 김은성과 김지수를 1군에서 내렸다. hhssjj27@maekyung.com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