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26604312 0912015111726604312 06 0602001 5.18.16-RELEASE 91 더팩트 0

도강언 건설의 미스터리? '치수의 神 이빙전기' 19일 첫방

글자크기


더팩트

'치수의 신 이빙전기'가 19일 첫 방송된다. 치수에 인생을 바친 숨은 영웅 이빙의 업적을 조명한다. /현대미디어 제공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도강언 건설한 치수의 신 이빙의 이야기 공개

[더팩트ㅣ정진영 기자] 기원전 300년 도강언을 건설한 미스터리가 밝혀질 전망이다.

현대미디어계열의 드라마 채널 채널칭(CHING)에서 오는 19일부터 진나라의 영웅 이빙의 이야기를 그린 36부작 중국 드라마 '친수의 신 이빙전기'를 방송한다.

이빙은 전국시대 촉의 태수이자 천문지리에 능통했던 인물이다. 수재로 삶의 터전을 잃은 백성들을 위해 수리시설인 도강언을 건설했다. 유네스코 세계문화유산으로 지정된 도강언은 2200여 년 전의 것이라고는 믿기지 않을 만큼 과학적인 시스템을 자랑한다. 현재도 토지에 용수를 공급하고 있다.

'치수의 신 이빙전기'에는 약 4000만 위안(한화 약 80억 원)의 제작비가 투입됐다. 무능한 조정 아래 고통 받는 백성들을 위해 치수에 인생을 바친 숨은 영웅 이빙의 업적을 조명한다.

이빙 역은 '명품 악역'으로 잘 알려진 배우 유혁군이 맡았다. 연인과 맺어지지 못 하는 비극적인 여주인공에는 배우 왕력가가 출연한다. 이 밖에도 '삼국지'에서 조조로 열연한 포국안과 홍콩 스타 마덕종 등이 출연해 극을 더욱 맛깔나게 할 전망이다.

'치수의 신 이빙전기'는 19일 첫 방송 이후 매주 월요일부터 금요일까지 오전 7시 40분, 오후 3시 20분, 오전 1시에 2회씩 방송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