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1018928 020201111251018928 06 0602001 5.18.20-RELEASE 20 스타투데이 0

`천일의 약속`김래원·수애, 결혼식에서 애틋한 키스 선보여

글자크기
MK News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SBS 월화드라마 '천일의 약속'(김수현 극본, 정을영 연출, 예인문화 제작)의 김래원과 수애가 애틋한 결혼식 키스로 사랑을 재확인했다.

28일 방송되는 '천일의 약속'에서는 지형(김래원 분)과 서연(수애 분)의 결혼식 장면이 방송될 예정이다. 그동안 둘은 연인이었지만 집안의 사정 때문에 헤어질 위기에 처했고, 지형은 향기(정유미 분)과의 정략결혼까지 앞둔 상황이었다.

하지만 최근 지형은 알츠하이머에 걸린 서연을 잊지못한채 향기와 파혼했고, 서연 역시 우여곡절 끝에 그와의 결혼을 결심한 것. 알렉스의 사회로 진행된 이번 결혼식에서 김래원과 수애는 애뜻한 키스를 선보였다.

지난 6일 롯데호텔 서울 사파이어볼룸 웨딩홀에서 진행된 촬영에서 김래원은 나비넥타이와 함께 헤어에도 한껏 신경쓰며 새신랑의 모습을 뽐냈다. '드레수애'란 애칭을 가진 수애는 이번 결혼식 촬영을 위해 쇄골이 돋보이는 웨딩드레스를 입고 나타나 식장에 모인 제작진과 출연진의 눈길을 사로잡았다.

촬영을 준비하는 동안 김래원은 옷과 결혼서약서 등을 꼼꼼히 챙길 뿐만 아니라 자신의 대사를 체크하는 프로다운 모습을 잊지 않았다.

조연출 이우람PD는 "그동안 극에서 중요한 긴장감을 불러일으킨 지형과 서연이 결혼식을 올렸다"며 "앞으로 둘을 둘러싼 또 다른 에피소드가 더욱 궁금증을 자아낼 것"이라고 귀띔했다.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최지윤 인턴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