6.1.8-RELEASE 60292008 0512020052360292008 51 뉴스1 0 05 0506002 false false true true false 1590234386000 1590234393000 1

기사보기

기사창 닫기
  • ESC를 누르거나 기사 바깥 영역을 더블 클릭하면 기사창이 닫힙니다.

대전, '10명' 제주에 3-2 대역전승…3경기 무패 행진(종합)

부천, 안산 원정서 2-0 완승…3연승, 선두 유지

뉴스1

대전 하나 시티즌의 윤승원이 23일 제주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제주 유나이티드와의 '하나원큐 K리그2 2020' 3라운드에서 결승골을 넣은 뒤 기뻐하고 있다. (한국프로축구연맹 제공) © 뉴스1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서울=뉴스1) 김도용 기자 = 올 시즌 K리그2(2부리그) 강력한 우승 후보로 꼽히는 제주 유나이티드와 대전 하나 시티즌의 첫 번째 맞대결에서 대전이 극적인 역전승을 거뒀다.

대전은 23일 제주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하나원큐 K리그2 2020' 3라운드에서 윤승원의 역전 결승골로 3-2 승리를 기록했다.

이로써 대전은 2승1무(승점7)로 2위를 유지했다. 제주는 3경기 연속 승리를 거두는데 실패, 1무2패(승점1)로 8위에 머물렀다.

홈팀 제주가 전반 18분 선제 득점에 성공했다. 아길라르가 왼쪽 측면에서 골문 앞으로 보낸 공이 대전 수비수 몸에 맞고 튀어 오르자 공민현이 몸을 날리면서 바이시클 킥으로 슈팅, 대전 골망을 흔들었다.

후반 10분 제주의 주민규가 김영욱의 도움을 받아 한 골을 더 넣으면서 제주는 올 시즌 첫 승을 챙기는 듯 했다.

그러나 대전은 무너지지 않았다. 대전은 후반 13분 조재철이 파울을 당하면서 얻은 페널티킥을 안드레가 골로 연결, 추격을 시작했다.

여기에 후반 24분 제주 이창민이 퇴장을 당하면서 대전은 수적인 우위를 앞세워 공세를 높였다. 결국 후반 35분 제주 골문 앞 혼전상황에서 박진섭이 득점에 성공, 승부를 원점으로 돌렸다.

분위기를 가져온 대전은 결국 후반 42분 역전에 성공했다. 왼쪽 측면에서 이규로가 시도한 크로스를 윤승원이 헤딩 슈팅으로 연결, 역전골을 기록했다.

대전은 경기 막판 이어진 제주의 공격을 차분하게 막아내면서 짜릿한 역전승을 거두는데 성공했다. 반면 제주는 2점차 리드를 지키지 못하면서 초반 부진이 이어졌다.

부천FC1995는 안산 와스타디움에서 열린 안산 그리너스와의 경기에서 2-0 완승을 거두면서 3연승을 기록했다. 승점 9를 기록한 부천은 선두를 질주했다. 2연패를 당한 안산은 1승2패(승점3)로 5위를 마크했다.

부천은 경기시작 56초 만에 이현일이 바이아노의 도움을 받아 골을 터뜨리면서 기선 제압에 성공했다. 경기를 주도하던 부천은 후반 43분 이정찬이 승리에 쐐기를 박는 골을 넣으면서 두 점차 승리로 경기를 마무리 지었다.
dyk0609@news1.kr

[© 뉴스1코리아( news1.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