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7.13 (토)

20기 영호♥정숙, 설마 '1일 1뽀뽀'?..여전히 뜨거운 연애 근황('나솔사계')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스포티비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스포티비뉴스 최신애 기자] ‘나는 SOLO(나는 솔로)’ 20기 ‘뽀뽀남녀’ 영호-정숙의 근황이 공개된다.

27일(목) 밤 10시 30분 방송하는 SBS Plus와 ENA의 ‘나는 SOLO, 그 후 사랑은 계속된다’(이하 ‘나솔사계’)에서는 ‘나는 SOLO’ 20기에서 ‘최종 커플’이 된 영호-정숙의 따끈따끈한 핑크빛 연애 근황이 베일을 벗는다.

20기 영호-정숙은 ‘솔로나라’ 최초로 ‘리얼 뽀뽀 사태’를 일으키며 신드롬급 화제를 불러일으킨 커플이다. 특히 지난 19일 방송된 ‘나는 SOLO’ 20기 마지막 회에서 결혼까지 염두에 둔 진지한 모습으로 시청자들을 사로잡았는데, 방송 일주일만에 ‘나솔사계’에 출연해 ‘꿀 뚝뚝’ 연애 근황을 공개하게 돼 또 한번 화제의 중심에 설 것으로 보인다.

본방송을 앞두고 공개된 이번 예고편에서 MC 데프콘은 “가장 많은 분들이 보고 싶어 하는 커플!”이라며 20기 영호-정숙을 소개한다. 이에 경리는 “뜨끈뜨끈, 핫하다!”라고 ‘설렘 모드’를 장착한다.

잠시 후, 정숙은 ‘나는 SOLO’ 20기 방송에서 입고 나왔던 앞치마를 맨 채 “자기~”라고 외치며 자신의 집을 찾아온 영호를 반긴다. 그러면서 영호의 품에 폭 안겨 “(오늘) 힘들었어요?”라고 ‘콧소리’ 애교를 시전한다. 여전한 정숙의 ‘애교 공격’에 데프콘은 웃음을 빵 터뜨리고, 조현아와 경리는 ‘입틀막’한다.

그런 정숙을 향해 영호 역시, “우리 자기 고마워용~무슨 소리예용~”이라며 ‘콧소리 애교’로 화답한다. 나아가 영호는 정숙 뺨치는 ‘애교 스킬’ 비결에 대해, “스르륵 녹아서 이제 슬슬슬 하더라”고 ‘정숙의 유행어’를 패러디한 설명을 곁들여 3MC를 빵 터지게 만든다.

하지만 정숙은 “자기! 1일 1뽀뽀 한다면서 왜 요즘 안 해요?”라며 입을 삐쭉거려 물어 긴장감을 조성한다. 영호는 “요즘이라니요? 왜요?“라고 놀라서 되묻는데, ‘뽀뽀남녀’의 ‘1일 1뽀뽀’ 굳은 약속에 무슨 변화가 생긴 것인지에 궁금증이 솟구친다.

한편 지난 20일 방송된 ‘나솔사계’는 닐슨코리아 집계 결과, 평균 2.984%(수도권 유료방송가구 기준 SBS Plus·ENA 합산 수치)의 시청률을 기록했으며, 분당 최고 시청률은 3.2%까지 치솟았다. ‘나솔사계’의 타깃 시청률인 ‘남녀2049’에서도 1.7%로, 동시간대 타깃 시청률 전체 1위에 등극하는 기염을 토했다.

20기 영호-정숙의 핑크빛 근황은 27일(목) 밤 10시 30분 방송하는 SBS Plus와 ENA의 ‘나는 SOLO, 그 후 사랑은 계속된다’에서 확인할 수 있다.

<저작권자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