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7.22 (월)

남부·제주 강하고 많은 비…찜통 더위 꺾여[오늘날씨]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새벽부터 전남·제주 비 시작

오전에 충청·그밖 남부로 확대

낮 최고기온 평년 수준 회복

[이데일리 이유림 기자] 토요일인 22일은 정체전선의 영향으로 남부지방과 제주도를 중심으로 강하고 많은 비가 내리는 곳이 있겠다.

이데일리

서울 종로구 광화문광장에서 시민들이 발걸음을 재촉하고 있다. (사진=이영훈 기자)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기상청에 따르면 이날은 새벽부터 전남권과 제주도에 비가 시작되어, 오전에 충청권과 그 밖의 남부지방으로 비가 확대되겠다.

이 비는 내일(23일) 오전에 대부분 그치겠으나, 제주도는 오후까지 이어지는 곳이 있겠다.

22~23일 예상 강수량은 △경기도, 서해5도 5~20㎜ △강원도 5~30㎜ △대전·충남남부, 충북남부 20~60㎜, 세종·충남북부, 충북중·북부 10~40㎜ △광주·전남 50~100㎜(많은 곳 전남해안 150㎜ 이상), 전북 30~80㎜(많은 곳 100㎜ 이상) △부산·울산·경남남해안 50~100㎜(많은 곳 남해안 120㎜ 이상), 대구·경북남부, 경남내륙 30~80㎜, 경북북부, 울릉도·독도 10~40㎜ △제주도 50~150㎜(많은 곳 200㎜ 이상)이다.

아침 최저기온은 19~23도, 낮 최고기온은 24~29도로 예보됐다. 한동안 치솟았던 낮 최고기온은 이날 평년 수준을 기록해 더위가 다소 누그러지겠다.

미세먼지 농도는 원활한 대기 확산과 강수의 영향으로 전 권역이 ‘좋음’∼‘보통’ 수준을 보이겠다.

대부분 해상에 돌풍과 함께 천둥·번개가 치는 곳이 있겠으니 해상 안전사고에 유의해야 한다.

바다의 물결은 동해 앞바다에서 0.5∼2.0m, 서해 앞바다에서 0.5∼1.5m, 남해 앞바다에서 0.5∼2.5m로 일겠다.

안쪽 먼바다(해안선에서 약 200㎞ 내의 먼바다)의 파고는 동해·남해 0.5∼3.5m, 서해 0.5∼2.5m로 예상된다.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