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7.16 (화)

블랙핑크, 극장서 본다…월드투어 '본 핑크' 실황 영화 개봉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조이뉴스24 이미영 기자] 걸그룹 블랙핑크가 올해로 데뷔 8주년을 맞아 글로벌 팬들과 또 다른 특별한 추억을 나눈다.

21일 YG엔터테인먼트에 따르면 'BLACKPINK WORLD TOUR [BORN PINK] IN CINEMAS'는 오는 7월 31일 개봉한다.

조이뉴스24

블랙핑크 'BLACKPINK WORLD TOUR [BORN PINK] IN CINEMAS' 포스터. [사진=YG엔터테인먼트]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서울 고척동 고척 스카이돔(SKY DOME)에서 피날레를 장식했던 'BORN PINK' 월드투어의 실황이 담긴 영화로 한국, 미국, 영국 등을 포함해 걸그룹 공연 실황 영화 사상 최다 기록인 110여 개국에서 상영된다.

전 세계 팬들의 찬사를 자아냈던 화려한 연출 위 압도적 규모의 스테이지는 물론 콘서트에서만 만나볼 수 있던 편곡된 히트곡 무대, 현장의 뜨거웠던 열기를 다시 한 번 느낄 수 있을 전망이다.

ScreenX, 4DX, ULTRA 4DX 등의 다양한 포맷들도 준비됐다. 대형 스크린부터 모션 체어·특수 효과·입체적 사운드 등이 실제 콘서트장에 있는 듯한 감각을 선사하며 블랙핑크의 무대를 한층 생동감 넘치게 즐길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이날 함께 공개된 포스터에는 핑크빛으로 물든 콘서트 현장 속 네 멤버가 팬들을 바라보는 모습이 담겼다. 블랙핑크와 함께 호흡하고 깊이 교감했던 지난 추억을 다시금 떠올리 한다.

블랙핑크는 영화와 동명의 월드투어 'BLACKPINK WORLD TOUR [BORN PINK]'로 전 세계 34개 도시·66회차 공연·180만 관객 동원이라는 K팝 걸그룹 월드투어 신기록을 써내렸다. 여기에 아시아 아티스트 최초의 헤드라이너로 활약한 미국 코첼라 페스티벌(25만 명), 영국 하이드파크(6만 5천 명) 공연까지 더하면 무려 211만 5천여 명의 음악팬들과 호흡하며 '월드 클래스'의 위상을 떨쳤다.

/이미영 기자(mycuzmy@joynews24.com)


[ⓒ 조이뉴스24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