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7.22 (월)

홍진영, ‘아이엠포텐’으로 IPO 나선다… 뷰티부터 매니지먼트까지 ‘K-컬처’ 특화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가수 홍진영이 ‘아이엠포텐’으로 상장 준비에 돌입했다.

(주)아이엠포텐 홍진영 대표이사는 지난 20일 오후 2시 서울 성동구 송정동 본사에서 ‘코스닥 상장을 위한 대표주관계약 체결식’을 갖고 기업공개(IPO) 주관사 계약을 맺었다. 이날 방한철한국투자증권 상무도 자리했다.

뷰티 부문과 연예 매니지먼트 사업 부문 등으로 구성된 아이엠포텐은 이번 주관사 계약을 통해 2026년 하반기 상장을 목표로 하고 있다.

아이엠포텐은 지난해 론칭한 뷰티 브랜드 ‘시크블랑코’와 2018년 첫 선을 보인 ‘홍샷’ 브랜드를 보유, 향후 뷰티 생활 부문의 사업을 전개할 예정이다.

시크블랑코는 세련되고, 트렌디하고, 당당함을 뜻하는 시크(Chic)와 하얗고, 순수하고, 깨끗함을 뜻하는 블랑코(Blanco)를 결합한 의미를 담고 있다. 이는 베이스 및 색조 스킨케어를 하나로 담아 더욱 성숙해진 홍진영의 이미지와 연장선에서 품질과 격을 높인 제품으로 평가받는다.

스포츠월드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시크블랑코는 지난해 롯데홈쇼핑 첫 방송 당시 완판을 기록하며 브랜드와 품질에 대한 인지도를 높였다. 일본, 동남아, 유럽, 중동 지역 등 글로벌 시장에서 인기 영역을 넓히며 브랜드 호응도를 높이고 있다.

아이엠포텐은 지난해 11월 인터파크커머스와 이베이 큐텐 재팬 입점, 마케팅 파트너십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을 통해 일본 시장 진출을 본격화 했다. 인터파크커머스의 모회사인 글로벌 이커머스기업 큐텐그룹은 일본 시장에서 아이엠포텐의 판매를 확대할 것으로 기대된다.

유럽과 중동 지역의 경우 최근 열린 ‘2024 코스모뷰티박람회’에서 접촉한 바이어들과 해외 기업들의 요청으로 각국 서류 작업 절차를 진행한 후 본격 수출에 나선다.

아이엠포텐은 데뷔 17년차를 맞이한 홍진영 대표이사가 소속 아티스트의 매니지먼트를 전담하고 있다. 향후 실력 있는 가수들의 양성과 영입은 물론 배우 부문까지 영역을 넓혀 K-트롯과 K-뷰티를 아울러 국내·외 시장에 전파한다는 계획이다.

회사 관계자는 “글로벌 시장에서 케이팝과 K-뷰티가 새로운 트렌드로 자리잡고 있는 만큼 홍진영 대표이사와 국내·외 유관 기업간 협력을 통해 좋은 결과를 만들어 낼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정희원 기자 happy1@sportsworldi.com

ⓒ 스포츠월드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