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7.25 (목)

女 U20 핸드볼 대표팀, 아르헨티나 꺾고 2연승…메인라운드 진출 확정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스포티비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스포티비뉴스=맹봉주 기자] 여자 20세 이하 핸드볼 주니어 대표팀(U20)이 북마케도니아에서 열린 제24회 세계여자주니어핸드볼선수권에서 2연승을 거두며 다음 라운드 진출을 확정지었다.

한국은 지난 19일(이하 한국시간) 2년 전 세계여자청소년선수권 우승을 차지했던 경기장에서 멕시코와 대회 첫 경기를 시작했다. 멕시코를 상대로 차서연(인천광역시청)이 8골을 휘몰아치며 33-20으로 첫 승리를 장식했다. 이어 20일 펼쳐진 아르헨티나와의 경기에서도 33-31로 이겼다.

이로써 한국은 남은 경기에 관계 없이 조 2위까지 주어지는 메인라운드 진출권을 확정했다. 아르헨티나와의 경기에서도 주장 차서연이 6골을 넣으며 활약했다. 박수정(SK슈가글라이더즈)은 팀 내 최다 득점인 8득점을 기록했다.

스포티비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스포티비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32개국이 참가하는 이번 대회는 8개조로 나뉘어 각 조별 상위 2개팀이 메인라운드에 진출한다. 한국은 최소 16위를 확보했다. 지난 대회 19위보다 나은 성적을 확실시 된 셈이다.

한편 한국과 헝가리의 C조 마지막 경기는 22일 오후 8시 30분 시작된다.

<저작권자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