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7.14 (일)

전북, 베테랑 수비형 미드필더 한국영 영입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스포츠투데이

사진=전북 현대 제공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프로축구 전북 현대가 베테랑 미드필더 한국영(34)을 영입했다.

전북은 20일 "강원FC에서 활약한 국가대표 출신 베테랑 수비형 미드필더 한국영을 영입했다"고 밝혔다.

한국영은 원 볼란치(1인 수비형 미드필더)가 가능하고 수비력과 오프 더 볼 상황에서의 움직임이 탁월하다. 전북은 노련함이 돋보이는 한국영의 합류로 중원에서의 견고함을 갖추게 됐다.

특히 김두현 감독이 추구하는 '시·공·포·밸(시간/공간/포지셔닝/밸런스)' 축구에서 한국영의 경기 운영 능력은 큰 힘을 발휘할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한국영은 2010년 일본 J리그 쇼난 벨마레에서 프로 데뷔 후 프로 첫 시즌에 19경기 나서는 등 일본 무대에서 자신의 실력을 입증했다.

이후 가시와 레이솔을 거쳐 2014년에는 카타르 스타스리그로 이적해 카타르SC, 알 가라파에서 2017년까지 활약했다.

일본과 중동 등 해외 리그에서만 202경기에 출전하며 다양한 경험을 쌓은 한국영은 2017년 강원FC로 팀을 옮기며 국내로 복귀했다.

한국영은 대표팀에서도 실력을 인정받아 2014 브라질 월드컵과 2015 AFC 호주 아시안컵 등 주요 국제대회에서 국가대표 선수로 활약했으며 A매치 41경기 출전을 기록했다.

김두현 감독의 1호 영입 선수로 팀에 합류한 한국영은 "전북 현대가 본연의 모습을 되찾을 수 있도록 팀에 헌신하겠다"며 "지금 어려운 시기를 겪고 있지만 시즌이 끝날 때는 전북 현대 팬들과 함께 웃을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포부를 전했다.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sports@stoo.com]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