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7.22 (월)

"송중기·송승헌 닮은꼴"...'두 아이 엄마' 된 임정은, 남편 깜짝 공개 ('퍼펙트 라이프')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한국일보

배우 임정은이 두 아이의 엄마가 된 근황을 공개한다. TV조선 제공


배우 임정은이 두 아이의 엄마가 된 근황을 공개한다. 이와 함께 송중기 송승헌 감우성을 닮았다는 임정은의 남편도 깜짝 등장한다.

19일 방송되는 TV조선 '퍼펙트 라이프'에서는 드라마 '적도의 남자' '루비반지' '바벨' '한 번 다녀왔습니다' 등에 출연하며 '제2의 심은하'로 이름을 알렸던 임정은이 출연한다.

이날 방송에서 임정은은 여전한 미모를 뽐내며 스튜디오에 등장해 감탄을 자아냈다. 그러나 그녀는 "아이 둘을 낳으면서 20kg이 쪘었다. 3개월 만에 20kg을 다시 감량해 45kg이 됐다"라며 다이어트에 집착하게 된 '반전 건강 고민'을 전해 모두를 놀라게 했다. 이어 "워낙 먹는 걸 좋아해 요요가 오곤 하는데 너무 스트레스"라고 덧붙였다.

그런 그녀는 "다이어트를 위해 풋고추를 먹기 시작해 입에 달고 살았다"라며 쉴 새 없는 '풋고추 먹방'을 선보인다. 그러면서 "풋고추를 하루에 10개씩 먹는다"라고 하자 모두가 경악을 금치 못했고, 패널 신승환은 "고추에 미친 자"라며 임정은에게 "고추 아가씨 출신이냐"라는 엉뚱한 질문을 던져 웃음을 자아냈다.

그런가 하면, 임정은은 가족들과의 단란한 일상도 전한다. 특히 이날 방송에서는 바비큐 준비에 한창인 임정은과 아이들을 위해 임정은의 남편이 깜짝 등장해 눈길을 끌었다. 남편의 얼굴이 공개되지 않자, 궁금해하는 MC와 패널들에 임정은은 "남편은 배우 송중기의 뽀얀 피부, 송승헌의 짙은 눈썹, 지적인 느낌의 감우성을 닮았다"라고 전해 궁금증을 높인다. 이를 듣던 이성미가 "세상에 그런 사람이 어디 있냐, AI 아니냐"라며 콩깍지 의혹을 제기해 웃음을 자아냈다.

임정은은 육아 퇴근 후에도 남편과 둘만의 달달한 일상을 이어갔다. 임정은의 남편은 "나를 얼마만큼 사랑하냐"라는 임정은의 질문에 "나보다 더 사랑한다"라며 스윗한 대답을 전해 부러움을 자아냈다. 이뿐 아니라 임정은은 "원래 뽀뽀도 자주 하는데 이날 고추를 많이 먹어 손 뽀뽀를 했다"며 뽀뽀 불가 사유를 밝혀 출연자들의 '리액션 고장'을 유발했다는 후문이다.

배우 임정은의 화목한 일상은 이날 오후 8시 TV조선 '퍼펙트 라이프'에서 공개된다.


홍혜민 기자 hhm@hankookilbo.com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