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7.20 (토)

'신들린 연애' 신동엽→유인나 "MZ 점술가, 생각하던 이미지랑 달라" 깜짝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신들린 연애' 18일 방송

뉴스1

SBS '신들린 연애' 캡처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서울=뉴스1) 박하나 기자 = '신들린 연애' 신동엽과 유인나가 출연진들의 모습에 깜짝 놀랐다.

18일 오후에 방송된 SBS 예능 프로그램 '신들린 연애'에서는 첫 만남에 앞서 짝을 사전 선택하는 점술가 8인의 모습이 담겼다.

점술가 8인은 만남 하루 전, 얼굴, 이름, 직업 등 어떠한 정보도 없이 오로지 신명당에 놓인 운명패만 보고 상대방을 선택했다. 운명패에는 상대방의 일주 동물과 생년월일만이 적혀있었고, 출연자들은 깃발부터 엽전, 방울, 타로 등 자신의 무구를 꺼내어 상대방을 선택하는 모습으로 모두를 놀라게 했다.

이를 지켜본 MC 신동엽이 "우리가 생각하던 이미지랑 좀 달라요"라고 운을 떼자, 출연진 모두 공감하며 이야기를 나눴다. 특히 유인나는 "차림새도 약간 다를 줄 알았다"라며 소복이나 개량한복 등을 입을 것으로 예상했지만 선입견을 깬 MZ 점술가들의 모습에 놀라움을 감추지 못했다.

한편 SBS '신들린 연애'는 늘 남의 연애운만 점쳐주던 각 분야별 용한 남녀 점술가 8인이 직접 자신의 연애운을 점치며 운명의 상대를 찾는 프로그램으로 매주 화요일 오후 10시 20분에 방송된다.

hanappy@news1.kr

Copyright ⓒ 뉴스1.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AI학습 이용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